조용하던 찜질방을 발칵 뒤집은 격투 남녀

2012. 2. 1. 06:30세상 사는 이야기

과음 때문에 찾아간 찜질방

어제는 갑자기 찾아온 친구를 접대하느라 과음을 했습니다.

아침에 일어나니 몸은 천근만근에 머리가 지끈거려 사무실에 앉아 있기 힘들더군요.
할 수 없이 인근에 있는 찜질방을 향했습니다.
사우나에서 몸을 씻고 찜질방으로 올라가니 평일 오전이라 한산하더군요.
먼저 장작 숯불 가마에 들어가 땀을 빼고 나와 감식초 한 잔을 마시니 정말 시원하더군요.
불가마에 이어 소금방과 황토방을 번갈아 드나드는 동안 지난 밤 마셨던 알콜이 땀으로 쏙 빠지는 것 같았습니다.
황토방은 바깥에서는 안을 들여다 볼 수 없고 안에서는 밖이 훤하게 보였는데 약 5분여가 지날 무렵 20대 후반으로 보이는 남녀가 찜질방으로 들어서더군요.
TV 바로 밑에 자리를 잡은 남녀는 채널을 이리저리 돌리며 즐겁게 구운 달걀을 까먹더군요.
남자는 양팔과 다리에 문신이 새겨져 있었는데 짧게 깍은 머리로 봐서 깍두기가 아닌지 의심되더군요.


찜질방을 발칵 뒤집은 격투 남녀

황토방을 나와 찜질방 구석에 누워 잠시 잠이 들었는데 갑자기 다리에 무언가 떨어져 놀라 눈을 떴습니다.
무슨 일인가 둘러보니 두 남녀가 언쟁을 벌이다 여자가 던진 베개가 내 다리에 떨어진 것이었습니다.
또 다른 베개를 들은 여자가 남자의 얼굴을 사정없이 때리더군요.
그러자 참고 있던 남자가 벌떡 일어나더니 주먹으로 여자의 등짝을 치며 욕을 해대기 시작했습니다.
남자에게 맞아 찜질방 바닥에 넘어졌던 여자가 다시 벌떡 일어서더니 치고 받고 싸우면서 금새 찜질방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갑작스런 소란에 모두 놀랐지만 싸움을 말릴 엄두를 내지 못했습니다.
마치 격투기를 보는 듯 격하게 싸우는 남녀......
잠시 후 여자가 찜질방을 나서 여탕으로 들어간 후에야 싸움이 끝났습니다.

공공장소에서의 추태 이젠 사라져야....

주변 사람들 말로는 처음에는 사이좋게 만화책도 보고 TV를 보며 도란도란 이야기 하던 남녀가 사소한 말다툼을 벌이다 결국 폭력으로 변했다고 하더군요.
한바탕 소나기가 지나간 후 찜질방
구석에 앉아 있던 한 아주머니가 이러더군요.
남을 의식하지 않고 공공장소에서 싸우는 추태 이젠 사라져야 한다며 격투 남녀의 비상식적 행동을 나무랐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2.01 07:34

    정말 황당한 경험을 하셨네요~ 별별 사람들이 다 있는 것 같아요~ 포스팅글 잘 읽고 갑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담빛2012.02.01 07:36 신고

    아니. 다정히 있다가 왜..;;
    공공장소라는 것을 잊을 정도로 무슨 화나는 일이 일어났기에..;;

  • 프로필사진
    BlogIcon 금정산2012.02.01 07:57 신고

    ㅎㅎ
    요즘 젊은이들은 남을 의식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공공장소에서 저러는 것을 보니 말입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 프로필사진

      ㅎㅎ
      남들 의식하지 않는 권위주의는 어른들이 먼저 아닐까요?
      외국에서 매춘하는 아저씨들과 염치없는 아줌마들.
      이런 건 요즘 젊은이들의 문제는 아닌 것 같습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예또보2012.02.01 09:02 신고

    정말 이해하기 힘들 정도의 행동이네요.
    공공장소에서 남에 대한 배려가 전혀 없는 행동이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입질의추억★2012.02.01 09:39 신고

    공공장소에 대한 얘기는 다른 분들이 댓글을 남겨주셨기에
    전 좀 다른 댓글을.. ^^;

    그 여자분.. 한썽깔하네요.
    화가 나면 주체를 못하나 봐요.
    좋은 하루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연리지2012.02.01 09:44

    다정해보이던 모습은 가식이었나봅니다.
    남 앞에서 ...안타까워보입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2.01 10:00

    공공장소에서 정말 많이들 놀라셨을것 같아요 ㅠㅠ

  • 프로필사진
    익명2012.02.01 11:36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2.01 13:24

    남들 시선도 의식좀 해야할텐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승현이라 불러줘2012.02.01 13:50 신고

    아~~~~실망....
    빙판길 조심하는 하루 되세요^^*

  • 프로필사진
    사주카페2012.02.01 15:29

    안녕하세요. 블로그글 재미있게 잘 읽어보고 171번째 오늘도 추천해드리고 갑니다.
    사주는 한번 보고 싶지만...
    금전적으로 부담이 되시거나 시간이 되지 않아 힘드신분들,,
    서민들을 위한 다음 무료 사주 카페입니다(사주, 꿈해몽 전문)....
    검색창에 "연다원"을 검색하시면 오실 수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쿠와쿠와2012.02.01 15:56

    놀이 공원에서도 비슷한 광경 본 경험 없나요? ㅎ
    잘 놀다가 갑자기 백던지고 싸우는 커플...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바닐라로맨스2012.02.01 17:26 신고

    요즘 정말 남을 의식 안하는 분들이 많아요;;ㅎㅎ

    • 프로필사진
      2012.02.02 00:17

      예전에는 저런 사람들이 더 많았어요.. 그나마 요즘은 저런 게 많이 나아진 거에요...

      한국사람들 예전에는 공공장소나 길거리에서 얼마나 쌈박질들을 많이 했는데요.. 툭하면 코피 터트리며 쌈박질 하기 일수였는데 뭘...

  • 프로필사진
    ㄷㄱ2012.02.01 19:27

    여자가 간댕이가 붜네,,지대로 맏으면 골로가는데,,,

    • 프로필사진
      쯧;2012.02.02 00:16

      애자야 여자가 훨 쌔고 쌈잘하는데 걍 쓰이기에만 남자고 여자보다 훨 약한 애자들이 약골들 한방 터져서 지옥구경좀 해바야 겄는디 우짤까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12.02.01 22:27 신고

    에공...사람들이 많으면 싸움도 멈추게 되는 것인데 말이죠.
    이해 불가 입니다.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주리니2012.02.01 23:38

    요즘은 사람들 시선...
    크게 신경 쓰지 않는 것 같습니다.
    우선 제 아이들부터 그런걸요...
    저부터라도 삼가게 노력해야겠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2012.02.02 02:21

    님 자영업 하시던지 아니면 아주 조오은 사무실 다니시나봐요

    업무중에 싸우나 가시고...대단하신데요????

    우리회사 직장상사도 가끔 나갔다 오면 얼굴 번들번들하던데...싸우나 갔다오시나보네요

  • 프로필사진
    대낮에 싸우나 ?2012.02.02 05:46

    대낮에 일은 안하고 찜질방에서 마구 지져주시는 님 회사사람들한테는 민폐아닌가요? 일은 안하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2.02 06:26

    살거니 죽거니 싸움은 ....
    좌우지간 싸움구경은 재미있답니다.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핑구야 날자2012.02.02 12:40 신고

    공공장소에서 참 꼴 불견이죠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