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출한 아들 친구 집 나온 이유가 기가 막혀....

2012. 1. 28. 06:30세상 사는 이야기

명절증후군 없애기 위해 찜질방을 가다.

민족 명절 설날을 고향에서 보낸 다음 날 오후에 귀경한 아내가 찜질방을 가자고 하더군요.

사실 귀찮았지만 찜질방을 워낙 좋아하는 아내가 명절증후군을 치유하려면 찜질방에서 땀을 빼야 한다는 채근에 마지 못해 찜질방으로 향했습니다.

설날 다음 날이라 그런지 사람들이 많지 않았는데 토굴 사우나에서 땀을 빼고 나오다 낯익은 청년을 만났습니다.
그 친구는 2주전 아들을 찾아와 이틀 밤을 함께 지냈던 아들 친구였는데 아내와 나를 알아보고는 공손하게 인사를 건넸습니다.

"안녕하세요 아버님 어머님...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그래..반갑다..너도 새해 복 많이 받아..."

짧은 인사 하고 난 후 급히 자리를 피하는 아들 친구를 보며 아내가 얼굴을 갸우뚱 하더군요.
"저 녀석...아무래도 수상해...혼자 찜질방에 온 것도 그렇고..."
"혼자 올 수도 있지 뭐..."
아내의 말에 대수롭지 않게 받아 넘겼는데 집으로 돌아온 후 그 친구가 가출을 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가출한 아들 친구 왜?

아들에 의하면 친구가 집 나온지 벌써 3주가 넘었다고 합니다.
지난해 대학 1학년을 마치고 휴학원을 내고 다음 달 군입대를 앞두고 있는데 집을 나온 이유가 새어머니 때문이라고 합니다.
초등학교 때 어머니를 여읜 후 고등학교 1학년 때 까지 할머니집에서 생활하던 친구는 할머니가 돌아가시고 난 후 어쩔 수 없이 아버지와 생활하게 되었는데 막노동을 다니던 아버지가 지난 해 연말 갑자기 새어머니와 함께 돌아왔다고 합니다.

사전에 아버지로 부터 이야기를 들은 적 없던 갑작스런 새어머니의 출현으로 단칸방의 비애가 시작되었는데....
어쩔 수 없이 이틀 밤을 지낸 친구는 아버지와 새어머니의 훼방꾼이 된 것 같아 고민하다 결국 집을 나올 수 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아직 아버지와 새어머니가 혼인신고를 한 것 같지는 않지만 늘 혼자살던 아버지가 의지할 사람이 생겼으니 다음 달 군에 입대해도 마음이 홀가분할 것 같다는 아들 친구.....
편의점 알바를 하면서 찜질방을 전전한다는 말에 안쓰러우면서도 한편으로는 아버지를 위하는 마음이 참 대견하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황현주2012.01.28 09:46

    이렇게속깊은 우리의아들이 군대가서 건강하게 국방의의무를다힐수있게
    기도합니다...
    저는 이들이없지만.. 간절히기도합니다
    저아들이 항상안녕하길

  • 프로필사진
    BlogIcon 최성근2012.01.28 10:11

    왠지 맘이짠합니다 아들을 군에둔 부모로서 너무 안쓰럽습니다 정말 요즘보기드문 청년이네요 건강하게 군생활잘하리라 읻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최성근2012.01.28 10:11

    왠지 맘이짠합니다 아들을 군에둔 부모로서 너무 안쓰럽습니다 정말 요즘보기드문 청년이네요 건강하게 군생활잘하리라 읻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최성근2012.01.28 10:12

    왠지 맘이짠합니다 아들을 군에둔 부모로서 너무 안쓰럽습니다 정말 요즘보기드문 청년이네요 건강하게 군생활잘하리라 읻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광제2012.01.28 10:18 신고

    흠....겉으로 보기에는 일단 대견해 보이지만....
    글쎄요..제가 아버지의 입장이라면...ㅜ

    주말 즐겁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익명2012.01.28 10:48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담빛2012.01.28 11:20 신고

    에고..
    안타깝네요..
    부모님 생각하는 맘은 좋긴한데..
    저리 나가 있으면 아버지 마음은..

  • 프로필사진
    BlogIcon 부모2012.01.28 11:26

    그 아버지라는 사람 정말 이기적이네요.

    아들도 상처 받았겟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핑구야 날자2012.01.28 12:41 신고

    감동적이네요.. 부모야 어찌 하든 효도를 다하는 모습이 대견하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미스터브랜드2012.01.28 12:48 신고

    참..안타까운 사연입니다. 단칸방이라 다 큰 아들이 같이
    자기에도 참 그렇긴 합니다.~~

  • 프로필사진
    dsfh2012.01.28 13:16

    있을 곳도 없는데 나가게 만든 아버지가 참 이기적이네요
    아들 군대 간 다음에 여자를 데리고 와도 늦지 않을텐데..
    그걸 잠시 못 참고 말이죠.
    아들이 건강하기를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1.28 13:24

    안타깝습니다.
    그나마 나이가 어느정도 찼기에 다행이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1.28 13:50

    안타까울 따름이네요...ㅠ

  • 프로필사진
    BlogIcon Yujin Hwang2012.01.28 14:52 신고

    착한 아들이 어서 군제대 후 독립인생을 잘 꾸려나갔으면 합니다.^^

  • 프로필사진
    사주카페2012.01.28 15:02

    안녕하세요. 블로그글 재미있게 잘 읽어보고 285번째 오늘도 추천해드리고 갑니다.
    사주는 한번 보고 싶지만...
    금전적으로 부담이 되시거나 시간이 되지 않아 힘드신분들,,
    서민들을 위한 다음 무료 사주 카페입니다(사주, 꿈해몽 전문)....
    검색창에 "연다원"을 검색하시면 오실 수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길s브론슨2012.01.28 16:26

    반갑습니다. 오랜만이네요...
    사춘기 때 아이들에겐 충격일 수 있겠죠...
    군대가서 많은 생각을 하게되면 좀 달라지겠죠.
    모처럼 들러서 글 잘 보고 갑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 프로필사진
    BlogIcon Zoom-in2012.01.28 19:09 신고

    생각이 깊은 청년이네요.
    군대 생활 잘하길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2.01.29 07:14

    안타깝고 속깊고....
    어떻게 보면 배워야할 부분도 있네요
    좋은 휴일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soo2012.01.29 15:49

    아버지란 사람이 참으로 속이 없군요. 군대가는 아들 가는 날까지 집에서 편하게 지내다 가게 해야지.. 원...

  • 프로필사진
    BlogIcon 일상에서 행복찾기2012.01.29 17:48 신고

    안타까운 현실이군요..
    아버지한테는 좋은일이지만,
    그래도 아들을 그리 내버려두고 새활한다는것이.. 참..

    아들입장에서 현실이 원망스러울수도 있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