낡은 동네 목욕탕 가격을 올렸더니.....

2011. 10. 4. 06:13세상 사는 이야기

갑자기 다시 내린 목욕비 왜?

어제는 사흘 연휴로 동해안을 찾은 사람들 때문에 도로마다 차량들로 넘쳐 났습니다.
주문진 오징어 축제와 양양 송이 축제와 바다와 설악산 산행을 즐기려는 사람들로 인산인해였습니다.
아내와 나도 일요일 모처럼 가을 정취를 맛보기 위해 인근에 있는 금강산 화엄사를 찾았습니다.
아직 단풍이 들지 않았지만 맑은 공기 덕분인지 기분이 상쾌했습니다.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아내와 함께 동네 목욕탕에 들려 가기로 했습니다.
차를 주차하고 목욕탕 입구에서 계산을 하려는데 이상합니다.
5천원이었던 목욕비가 4천원으로 20% 낮아졌습니다.


"목욕비를 내렸나요?"
"예,,,다시 옛날처럼 4000원으로 내렸어요..."

짧은 질문과 짧은 대답이었지만 아내와 나는 그 이유를 알 것 같았습니다.

가격 인상 후 손님들 발길 뚝 끊겨...
 

지난 해인가 올초인가 몇년동안 4천원을 받다가 물가인상으로 5천원으로 인상을 했었습니다.
아내와 나는 워낙 오랜 단골이라 가격인상에 개의치 않고 동네 목욕탕을 다녔지만 가격 인상이 못마땅한 다른 손님들이 인근에 있는 목욕탕으로 옮기면서 운영에 어려움을 겪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도 그럴 것이 그동안 이곳을 이용하던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곳이 낡고 오래되었지만 시설좋은 인근의 목욕탕보다 조용하고 가격이 저렴해서 찾았는데 시설 좋은 목욕탕과 똑같이 가격을 올리자 발걸음을 끊은 것이지요.

 


 예전에 "아내가 낡은 동네 목욕탕을 가는 이유" 라는 포스팅을 했던 적이 있었지요.
그때 단골 손님들이 목욕탕을 즐겨 찾는 이유를 밝힌 적이 있었습니다.

목욕탕을 옮긴 사람들 대부분은 목욕탕 운영에 어려움이 있어 가격을 인상한 것은 이해하지만 시설 좋은 목욕탕이 100여 미터 밖에 되지 않는데 가격을 똑같이 올린 것은 너무했다는 반응이었습니다.
그 여파인지는 몰라도 그동안 남탕에서 몇년간 근무했던 분도 보이지 않았습니다.  
 
동네 목욕탕에서 받았던 5천원이 주변 온천의 6~7천원에 비해 터무니 없이 비싼 가격은 아니라고 합니다.
하지만 단골 없이는 유지하기 힘든 동네 목욕탕의 특성상 손님 눈치를 볼 수 밖에 없다고 합니다.
문을 닫을 것인가 아니면 가격을 내릴 것인가 .... 가슴 아픈 딜레마.....

결국 고민 끝에 선택한 것이 원래대로 가격을 내리기로 한 것 같습니다.
일요일 오후에 들렀던 남탕에는 손님이 저를 포함해 고작 셋이었습니다.

가격을 예전처럼 인하했으니 과연 손님들이 다시 돌아올까요?...
제 개인적인 바램은 다시 손님이 많이 돌아와 오랫동안 영업을 계속했으면 좋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11.10.04 07:11 신고

    요즘 동네목욕탕 잘 안 가지던데....
    시설 좋은 곳이 워낙 많으니 말입니다.

    잘 보고가요.

    즐거운 화요일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온누리492011.10.04 07:37 신고

    요즈음은 싸우나 찜질방이 많으니
    시설 좋은 곳으로 다 가드만요
    재래식 목욕탕은 이래저래 죽을 맛일 듯 하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박씨아저씨2011.10.04 08:28

    5천원이면 그렇게 비싼것도 아닌데~~~
    시골이라서 그런가요? 물가가 오르긴 많이 올랐죠^^
    여기는 온천도 5천원입니다~ 한번 오세요~ㅎ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입질의추억★2011.10.04 08:51 신고

    이렇게 공동목욕 문화가 서서히 사라지는 걸까요.
    한편으론 씁쓸하지만 또 주거환경이 좋아지는 현시대를 거스를 수 없는 현실인거 같아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미예2011.10.04 09:37 신고

    오르락 내리락 고무줄이군요.
    그래도 주인이 귀한 교훈을 얻었으리라 믿어요.
    즐거운 한 주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11.10.04 10:50 신고

    영업이 잘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월요일 같은 화요일을 화사하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기한별2011.10.04 10:55 신고

    요즘은 사우나를 겸비한 찜질방이 많이 성행하고 있으니...
    잘 보고 갑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10.04 12:10

    저도 으리으리한 사우나보다는 소박한 동네목욕탕이 더 정감이 갑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청학2011.10.04 14:27

    이해가는 일입니다.하지만 가격을 올린 이유가 충분하게 있겠지요.동네단골장사임을 주인은 더 잘 알것입니다.오랫동안 싼 가격으로 다닌 목욕탕이 정겹다면 조금 올려도 이해주면 참 좋았겟다는 생각이 듭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Ustyle92011.10.04 20:20 신고

    손님들이 다시 돌아왔으면 좋겠네요 ^^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10.05 01:49

    성주에도 똑같은 경우가 있었는 데요. 거기도 결국 목욕비를 내렸어요.
    목욕탕도 굳이 그 목욕탕만 죽자고 가는 매니아들이 있거든요.
    특히 지방일수록 더 그러하죠.
    작은 목욕탕 주인장님들은 그걸 아셔야 해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10.05 18:01

    저곳에 가면 어린시절이 생각날듯하네요
    소박한 행복에 즐거워하며 친구들과 몰려서 가곤했는데요~ㅋ
    영업도 잘되고 부자되시기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청소2012.02.28 00:28

    다시내린다는 자체가 이해가 않되요 동내 목욕탕이 좋은건 정 이잖아요, 시설좋고 온천이라 적힌대 정말 온천물인가요? 시설좋은게 어떤점에서 좋은지는 몰라요 그러나 사람은 정이 가는곳에 가고싶자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