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통화 후 종료 버튼 안 눌렀더니.....

2011. 11. 2. 07:30세상 사는 이야기

스마트폰 사용자가 2천만을 넘었다는데....

이틀 전인가요?

한국에서 스마트폰 사용자가 2천만을 넘었다는 보도가 나오더군요.
아기나 고령자를 제외하면 수치상으로 인구의 절반 가량이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다고 봐도 무방할 듯합니다.
저도 사업상 2년전에 스마트폰을 구입해서 지금껏 사용하고 있는데 처음 스마트폰을 살 때와 지금 스마트폰을 비교하면 정말 비교가 안될만큼 많이 달라졌습니다.
크기는 물론이고 속도와 기능면에서도 놀라울 정도로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그동안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별의 별 일들이 많았습니다.
장난감 다루듯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젊은이와 달리 손이 굼뜬 나는 온라인 송금이나 문자를 보내는 것도 스마트폰 보다는 아직 구형 핸드폰이나 PC의 인터넷뱅킹에 의존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스마트 자판을 잘못 터치해 헤맬 때면 아내는 왜 멀쩡한 휴대폰을 바꿔서 고생이냐며 핀잔을 주곤 합니다.

스마트폰이야 스트레스폰이야?

스마트폰을 바꿔서 가장 난감했던 경우는 주머니에 넣었는데 저절로 통화가 될 때와 통화 후 종료를 누르지 않아 계속 통화가 되는 경우입니다.
제가 사용하는 스마트폰은 삼성 갤럭시S 초기 모델입니다.
(사실 갤럭시S라고 샀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갤럭시A라고 하더군요)
처음 사용할 때 인터넷외에 다양한 기능이 있어서 큰 기대를 갖고 샀는데 정작 바꾸고 난 후 점점 실망감이 커지군요.
와이파이가 제대로 뜨지 않으니 인터넷이 먹통이 되기 일쑤고 업그레이드를 받았더니 다른 기능까지 버벅거리더군요.
또 손으로 터치해야만 구동이 된다던 스마트폰이 주머니에 넣었을 때도 저절로 통화가 되는 경우가 허다했습니다. 

나중에 대리점 직원에게 물었더니 사용하지 않을 때는 스마트폰을 잠가 놓아야 하는데 사용하던 그대로 두다 보니 생기는 일이라며 그런 일을 줄이려면 스마트폰을 케이스에 넣고 다니라고 하더군요.
결국 덮개가 있는 가죽 케이스를 구입하고 난 후에 그런 일이 사라졌는데 그래도 한 가지 불편한 점은 그대로 남아있었습니다.
폴더를 쓰던 습관 때문에 통화 후 종료 버튼을 누르지 않아 나도 모르게 통화가 이어지는 경우가 자주 생기는 것이었습니다.


통화시간 1시간 40분 47초.....

지난 밤에 일입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할 때 마다 우려하던 일이  또 일어났습니다.

아내와 함께 동대문 의류시장에 들리기 위해 평소에 알고 있던 주차원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
동대문 의류시장에서 쇼핑 할 때 무거운 가방을 들고 다니기 힘들어 짐을 옮기기 쉬운 곳에 차를 주차를 하곤 합니다.
그럴 때면 도착하기 전에 미리 주차할 곳이 있는지 평소 알고 지내던 주차 요원에게 전화를 걸곤 하는데 어제는 다행히 주차할 곳이 있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잠시 후 차를 주차시키고 디자이너클럽과 유어스 뉴죤상가를 부지런히 다녔습니다.
아시는 분은 다 아시겠지만 이곳은 늘 시끄럽습니다.
상가마다 음악을 틀어놓아 소음이 이만저만 아닙니다.
그때 까지 주머니 속 스마트폰이 켜져 있는줄 꿈에도 모른체 아내와 열심히 의류시장을 다니다 잠시 화장실에 들렀을 때였습니다.
어디선가 메세지 오는 소리가 들려 전화기를 연 순간 스마트폰에서 이상한 말소리가 들리는 것이었습니다.
이게 뭔 소리지?
귀에다 스마트폰을 대어 보니 사람 말소리와 함께 차가 빵빵거리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아뿔싸~~알고보니 아까 주차요원과 전화통화를 끝내고 종료 버튼을 누르지 않은 채 가죽 케이스만 닫아 스마트폰이 아직도 통화중이었던 것이었습니다...
 
'아 우째 이런 일이...'.
무려 1시간 40분 47초 동안 주머니 속에서 켜져 있던 스마트폰을 보니 머리가 어질어질 합니다.
한 두 번도 아니고 똑같은 일을 자꾸 반복하는 것을 보면 머리가 나쁘거나 건망증이 심하거나 그도 아니면 지독한 기계치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여러분도 혹시 나처럼 스마트폰을 사용하다 황당한 일 당하신 경우 없으신가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BlogIcon 백결2011.11.02 11:54

    저도 똒같은 경험을 하였답니다.
    지인들과 여행중에 마나님의 아침 모닝콜을 부탁 받고 새벽 6시경에 모닝콜를 해 주고 다시 잤죠...
    아시죠...[일어나..꺠워달라며..] 이게 통화 내용의 전부였답니다.
    그리고 아침을 먹자는 소리에 깨어 보니.....그때까지 통화가 연결... ㅠ,.ㅠ
    마나님두 다시 잤다 하더군요....
    시간을 확인해보니 2시간 4분...그달은 전화통화를 아껴야 했답니다.
    편하지만은 않은 스마트폰인거 같아요~^^
    행복과 즐거움만 가득한 11월 한달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주리니2011.11.02 12:22

    중년층...? 아마 그 정도 된 분들은 헷갈려하더라구요.
    얼마전 꼬맹이네 같은 반 엄마... 스마트폰으로 바꿨는데
    이상해서 핸드폰을 꺼내보니.. 바로 님같은 상황였답니다.
    스트레스래요, 은근히~~

  • 프로필사진
    래넌2011.11.02 12:41

    에휴 저는 27분간 통화 상태로 되어있더라구요...
    55요금 300분제인데 ㅠㅠ

  • 프로필사진
    BlogIcon 래빗 크리스2011.11.02 12:52 신고

    스마트폰 정말 스트레스 쌓이네요.. ^^ㅠ

  • 프로필사진
    금융파트너2011.11.02 13:20

    왜 황당한 일이 없겠습니까?
    말로 표현을 못하죠~ 넘 많아서~

  • 프로필사진
    아 저거2011.11.02 14:30

    갤럭시s이전까지만 해도 그런일이 자주 일어났었죠
    근대 s부터는 감압식이라 해서 손으로 눌리지않으면 터치가 안된답니다 물론 저런일 생길 일도 업구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1.11.02 15:25 신고

    저런` 스마트폰 나 같은 사람은 안쓰는게 좋겠어요..
    종종 저런 일이 벌어질 것 같다는 생각에..^^;;

  • 프로필사진
    솔직히2011.11.02 17:40

    님 잘못인듯 ㅋㅋ 그리고 스마트폰 아니어도 요즘은 다 터치폰인데 그걸 스마트폰탓으로 돌리는 님이 웃기네요

  • 프로필사진
    솔직히 22011.11.02 18:06

    님이 기계치인건 확실하네요..
    스마트폰과 전혀 관계없는 일을 스마트폰과 연결하는 걸 보니..
    기계치임은 확실하네요..

    스마트폰이 뭐하는 물건인지 알고 사신건 확실한가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11.02 19:03

    허어... 엄청나네요
    근데... 거기 주차장은 왜 안 끊고 그러고 있었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11.11.02 21:09 신고

    ㅎㅎ요금 폭탄 맞겠어요. 우얍니꺼...

  • 프로필사진
    겔럭시A2011.11.02 23:17

    월래 개 쓰레기폰임.통화종료버튼도 한번에 잘 안꺼지고 알람도 가끔안울림. 폰쓴후엔 전원버튼 꼭누르시길.

  • 프로필사진
    조심해야하는건 단하나2011.11.02 23:33

    문자가오면 주머니안에 있어도 화면이 켜집니다............

    바로 문자확인하고 화면을끄면 상관이 없지만

    문자오는 소리를 못들었을경우 주머니에서 켜져있는상태가 됩니다


    이때 얇은옷을 입었거나하면 살이 화면에 닿아서 (실제론 옷감이 살과 폰사이를 막고있더라도)

    오작동이 될수가 있는데 이것만 조심하면 됩니다................


    나머지 경우는 전부 사용자과실이라 단언합니다 ^^;

  • 프로필사진
    글쎄요2011.11.03 02:41

    쓰고 나서는 바로 액정화면을 꺼두시는 게 기본입니다.
    이건 소비자 과실이니...
    그리고 와이파이가 안터지는건 아무래도 와이파이 존이 아니어서가 아닐까 생각되구요....
    전 또 자동푸시기능때문에 아이폰 처럼 요금폭탄 맞았다는건 줄ㅋㅋㅋ

  • 프로필사진
    동네사람2011.11.06 23:27

    지금은요(겔럭시S폰부터) 바로 잠금 장치가 되버리네요 무슨제품이든 사용상 주의 해야 할것들이 있는데 사용자의 안일한 부주의구마

  • 프로필사진
    바우2011.11.07 01:21

    유저 불량이라는 분들이 많으시지만.. 물론 스마트폰의 특성을 정확히 파악하지 못한 사용자의 잘못도
    크긴 합니다만 스마트폰에도 잘못이 있는거지요.
    스마트폰도 결국 사람이 사용하는 도구인 것이고 도구는 점점 발전해야 정상인 겁니다.
    그런데 이전에 사용하던 것보다 사용상 더 주의를 요하게 되었다면 그건 뭔가 잘못된 거죠.
    발전이 제대로 되지 않은 기기 탓도 있는 겁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11.07 11:51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티스토리 메인에서 '스마트폰'을 주제로 회원님의 글을 소개해드렸습니다.^^
    혹시 노출과 관련하여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tistoryeditor@hanmail.net 메일을 통해 말씀해주세요!


    앞으로도 재미있고 유익한 글로 자주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박종기2011.12.16 22:41

    아 제가 지금 그랬습니다 상대방이 안끊었는지는 확인이 안됐지만 제폰에서 소리가 난다는 주위사람 말을 듣고 아차
    하고 폰을 봤더니 소리가 나더러구요 홈키를 분명히 눌렀는데 계속통화 상태가된거 더라구요 빨리 끄고 통화시간을 봤더니 1 시간 20 여분이 지났어요 동신사 홈페이지에 들어가봤더니 3만 여원이 금방 나왔더라고요
    얼마나 화가 나는지 확 별생각이 다 나더라고요 하지만 어쩝니까 2년 약정에 사용한지 보름밖에 안됐는데
    가능하면 통화줄여야겠어요 쓰시는분들 정말 조심하세요

  • 프로필사진
    ㅉㅉㅉ2012.03.14 14:52

    위에 유저 불량 운운하며 개깝죽대는 어린 좃중고딩 몇마리가 보여서 한마디 하는데, 니들 부모도 마찬가지야 애송이 새끼들아. 그리고 나이든 분들이 겉멋이 들어서 쓸 줄도 모르는 스마트폰 쓰는 줄 아냐? 핸드폰 바꿀 때 011,017 같은 옛날번호 계속 쓰려면 스마트폰 써야 된다고 협박질하니까 쓰는 거야. 나이든 분들이 니들처럼 " 야 나 폰번 바꿨다 ㅋㅋ " 이러면서 지인들한테 연락할 수 있는 줄 아냐?

    스마트폰 불편하단 소리하면 아주 그냥 젊음의 특권을 침해 당한 듯이 개지랄 떠는데, 좃중고딩 새끼들아 그러니까 니들이 어리고 개념 없단 소릴 듣는 거야

  • 프로필사진
    두나2012.04.16 19:45

    아니.. 2년전에 사셨다고 하면 갤럭시a를 s라고 속여서(?) 판 것 같구만..

    나도 아주 예전에 문근영 폰이라고 삿는데 모양이 아주 흡사한 다른폰이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