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기사에게 콜비 받는 이유를 물었더니....

2010. 3. 3. 07:13세상 사는 이야기

지난 주말 영동지방에는 사흘간의 황금연휴를 즐기기 위한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뤘습니다.
하지만  봄을 시샘하듯 쏟아진 많은 눈 때문에 귀경길이 고생길로 변했습니다.
새벽부터 내린 눈으로 3.1절 아침 9시에 떠난 차량이 약 14시간이 넘은 밤11시에 도착했다고 합니다.
사무실에 처리해야 할 일이 있었지만 내린 눈 때문에 외출을 포기하고 집에서 밀린 서류를 정리하고 있는데 오후 6시쯤 친구로 부터 전화가 왔습니다.
저녁 내기 당구 한게임 치러 나오라더군요.
그동한 격조했던 터라 반가운 마음으로 집을 나섰습니다.
대설특보가 내린 후 계속 쌓이는 눈 때문에 택시를 타려고 아파트 출입문을 나서는데 운좋게도 택시 한 대가 서있습니다.
방금 손님이 내린 후 잠시 전화를 걸고 있는 기사님 덕분에 쉽게 택시를 잡을 수 있었는데 이렇게 눈이 많이 내리는 날에는 택시 잡기가 여간 힘든 것이 아닙니다.


"안녕하세요, 기사님 오늘 눈이 내려 고생 많으셨죠?.."
"예, 그래도 제설작업이 잘 되고 날이 푸근해 시내 주행하는데는 큰 어려움이 없었습니다..."
"다행이네요, 이런 날이면 늘 택시 잡기가 하늘에 별 따긴데 오늘은 운좋게 쉽게 잡았네요..."
"콜택시를 부르지 않고 나오셨나보죠?"
"이런 날은 불러도 오지 않더라구요.....그래서 아예 택시 승강장이 있는 곳까지 걸어가려고 나왔는데 기사님을 만났습니다.."
"그럴 거예요. 눈이 내린 날은 차들이 밀려 빨리 오기 힘들죠..."
"기사님 혹시 명함 있으시면 하나만 주시지요.."
그러자 자동 변속기가 있는 근처에서 명함을 한 장 건네주며 한 마디 하시더군요
"손님, 개인택시는 콜비 받는 것 알고 계시지요?"
"콜비를 받는다고요?"
"그동안 콜택시를 불러보시지 않으셨나요?"
"택시를 자주 타는 것은 아니지만 그동안 콜을 불러도 콜비를 낸 기억이 없는데요.."
"아, 그럼 00택시와 00택시를 타셨나 보네요...저희는 콜비 천원을 받습니다.."
"같은 지역인데 콜비를 받는 회사도 있고 안받는 회사도 있는가 보죠?"
"예...00택시와 00택시는 콜비를 받지 않는다고 하더군요..."
"그런데 왜 개인택시만 콜비를 받는 거죠?
"다른 회사는 대표가 회사의 모든 운영자금을 부담하다 보니 기사들이 콜비에 대한 부담을 갖지 않아도 되지만 개인 택시는 운영자금 때문에 콜비를 받고 있습니다.
"개인택시도 법인으로 되어 있지 않나요?"
"법인으로 되어 있지만 콜택시를 운영하기 위한 인건비와 여타 비용 때문에 콜비를 받고 있습니다.."
택시 기사님의 말에 수긍하는 듯 고개를 끄덕였지만 내심 이해가 가지 않았습니다.

친구와 사무실 직원들과 당구를 치고 저녁 식사를 하며 반주로 술몇잔을 돌릴 때 00 대리기사 회사에서 나온 듯 명함을 돌리더군요.
이런 저런 대화가 오가는 중에 아까 택시 기사가  말하던 콜비가 궁금해 친구에게 물었습니다.
"자네도 혹시 콜비를 낸적이 있었나?.."
"난 주로 대리운전을 이용해서 콜비를 준적이 없는데...왜?"
"아니, 아까 택시를 타고 오는데 기사가 그러더라구...개인택시는 콜비를 받는다고..." 
그러자 옆에 있던 직원이 갑자기 언성을 높이더군요
"예전에 택시를 탔다가 콜비를 준적이 있는데 나중에 다른 회사 콜택시를 불렀더니 안밨더라구요...그때 기분이 무척 나빴는데 지금도 왜 콜비를 내야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직원의 말에 택시 기사가 했던 이야기를 들려주니 모두 어이없어 하더군요
"아니, 택시를 불러주면 고마워 해야 하는 것 아닌가요?....고마워서 깍아줘도 시원치 않을 판에 고객에게 오는 비용을 지불하라고 하는 것은 이해가 되지 않네요.."
직원의 이야기에 다른 사람들도 모두 공감하는 분위기였습니다.
"다른 지역에서도 콜비를 받을까?"
친구가 질문을 던지자 누구도 속시원하게 대답을 하지 못합니다.

혹시 여러분이 살고 있는 지역에도 콜비를 받는 곳이 있나요?
아니면 콜비 때문에 기분 나쁘거나 다투신 적 있으신가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임현철2010.03.03 07:36

    저희 지역도 안받다가 1월부터 받더군요.
    몰라 좀 황당했드랬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10.03.03 07:43 신고

    택시 승객으로서는 콜비를 안 주는게 좋겠지요~
    콜 택시를 이용한 지 참 오래되었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미자라지2010.03.03 07:51 신고

    콜비...원래 오천원 이상인가..이용하면 안받게 돼있다고 하던데...
    받는 경우도 있더라고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광제2010.03.03 08:12 신고

    저도 한번 낸적이 있습니다..
    제주도에서도 받더군요
    그걸왜 소비자에게 부담하는지 이해가 안되더군요~~

  • 프로필사진
    옥이2010.03.03 08:19

    저는 콜비를 낸적이 많아요....
    콜을 부르면 당연히 내는거라 해서 냈는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أحمد2010.03.03 08:37

    ((( 사귀게 된 와 함께 이슬람 )))

    http://www.acquainted-with-islam.blogspot.com/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10.03.03 08:37 신고

    노을이가 사는곳은 콜비 안 받습니다.
    저도 물어본 적은 없는데....ㅎㅎ

    잘 보고 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라이너스™2010.03.03 08:52 신고

    정해진 기준이 없다는건 참 이상하네요.;;
    부산에서도 콜비받는곳이 없고, 고성, 대구도 콜비를 안받던데...^^;

  • 프로필사진
    BlogIcon 티런2010.03.03 09:37 신고

    저도 콜비낸적이 많아요.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유 레 카2010.03.03 09:53 신고

    아고 블로그가 일주일간 감기 결러서 해맷어요 ..아궁 ㅋㅋ오늘도 힘찬하루 되세요 ^

  • 프로필사진
    BlogIcon 털보작가2010.03.03 10:10 신고

    콜센타 직원들 고용하는 비용으로 충당하기 위해 받는것 같더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3.03 10:38

    저는 서울갔을때 그렇게 받던데욧~
    원래 그런가보다 생각했구요~
    그쪽엔 많이 춥겠네요??
    여기도 이렇게 추운데..
    꽃샘추위에 감기조심 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행복전문가2010.03.03 11:27 신고

    관점이 바뀌니 그렇게도 생각되는군요~
    택시를 이용하겠다고 불러 주는 것도 고마운데...콜비라니....^^
    블러그에 묘미가 여기 있나 보네요.

    강릉 지역은 콜비가 서서히 줄어 들고 있습니다.
    안타까운건...택시 기사 분들의 주 수입원이 대학생이랍니다.
    그래서 방학때는 힘들다고들 하시네요....

    어느 쪽을 안타까워 해야 할지 모르겠네요...쩝~

  • 프로필사진
    어신려울2010.03.03 18:17

    콜부를 일은 별로 없지만 1000원을 더 받고 안받고의 차이가 있었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3.03 19:44

    콜비가 따로있나봐요 ㅎㅎ

  • 프로필사진
    tksdk2010.03.03 21:59

    콜비는 콜쎈터운영비(콜전화를 받아 무전으로 연결하는 직원)의 급료와 기타운영비로 콜비를 1천원을 승객이 부담하도록 되어 있으나 콜쎈터을 시,군에서 운영하는곳 즉 지원을 받는곳은 콜비를 받을수 없으며, 같은지역 택시끼리 경쟁하기 위해 콜비를 않받는 경우가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3.03 22:17

    아... 광고와 글의 싱크로율이 환상적이네요 ^^;;;
    제가 보고있는 지금 '하나모범택시'가 한면을 가득차지하고 있는 중 ㅎ
    그런데 콜택시가 콜비를 따로 받는 곳도 있군요 --;;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0.03.03 22:56 신고

    저두 콜비는 낸적 없는데요..
    우린 부르면 기본 3000원에서 시작을 하던지라..잘 모르겠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냥이숙녀2010.03.04 02:02

    헉.. 다들 콜비 안내고 사셧나봐요.. 우리가 사는지역은 경기도 한 대도시인데 반드시 콜비 받습니다. 그리고 콜비뿐만아니라 뒤에 붙는 몇백원 잔돈 잘 안거슬러줍니다. 치사스러워서 달란소리 잘 안합니다만 달라고 하면 손님 빤히 쳐다보며 "손님? 그런식으로 택시 타시면 안됩니다"라고 합니다. 여긴 택시가 부족한가봐요. 길거리도 잘 안다니고 왠만하면 택시 불러서 타야하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3.04 09:12

    불러야지만 콜비 주는걸로 알았는데...
    안불러도 주는군요~ 이상타~~~ 자주 타지는 않지만...조금은 그렇네요~
    졿은날 열어가세요~ 비가내려서 기분이 꿀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