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증스러웠던 대형 찜질방에서의 상행위....

2011. 3. 23. 15:30세상 사는 이야기

어제는 기온이 갑자기 떨어진데다 바람까지 불어 몸을 움츠리게 했다.
이런 날 아내와 함께 서울에 가게 되었다.
아침부터 봄을 시샘하는 눈까지 내려 운전하는데 무척이나 긴장됐다.
오후 6시에 떠나 중간에 휴게소에서 잠깐 쉬고 서울에 도착한 시각이 8시 40분 ....

아내가 볼일을 보는 동안 예외없이 잠시 잠을 청하기 위해 인근에 있는 찜찔방으로 향했다.
예전에는 가까운 곳에 찜질방이 있었는데 여성 전용찜질방으로 변한 뒤 걸어서 15분 거리의 다른 찜질방을 이용하게 되었다.ztc3md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이곳은 생긴지 얼마되지 않아 시설이 넓고 깨끗하고 또 한옥으로 꾸며 놔 보는 것만으로도 푸근한 기분이 들었던 곳이다.
온돌방 기분을 낼 수 있는 곳도 있고 가마솥이 걸린 곳 그리고 옛날 포스터가 운치를 더해줘 자주 이용하리라 마음 먹었었다.

그런데 이런 생각과는 달리 이번에는 잠시도 잠을 청할 수가 없어서 정말 짜증스러웠다.
지난번에 수면실에서 잠을 잘 때는 잠시 편안하게 쉴 수 있었는데 이번에는 찜질방에서 도저히 잠을 청할 수가 없었다.
곳곳에 틀어놓은 TV이야 어쩔 수 없다고 하지만 TV보다 더 큰 소리로 건강식품을 파는 사람 때문에 편안하게 쉴 수 없었다.
홍보 비디오를 틀어놓고 손님에게 소금 한 봉지와 시음용 상품을 주며 홍보하는 건강식품은 인터넷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상품이었다.
특허를 받은 상품이라는 비디오 홍보와 더불어 옆에서 부연 설명을 하는 홍보자의 목소리가 넓은 찜질방에 쩌렁쩌렁 울려 퍼졌다.

동대문 주변의 찜질방을 이용하는 사람중에는 지방에서 올라오는 사람들이 많다.
왜냐하면 잠시 편안하게 샤워하고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찜질방 만큼 좋은 곳이 없기 때문이다.
간혹 수면실에서 코를 고는 사람들 때문에 신경이 쓰였지만 이번처럼 찜질방에서의 상행위 때문에 짜증스러웠던 기억은 없었다.
찜질방 시설을 잘 꾸미는 것도 중요하지만 손님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배려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그냥 아저씨2011.03.23 15:49

    음...휴식 혹은 잠을 청하러 갔다가;;;
    더욱 짜증만 나는 상황이네요...
    배려 없는 상행위는...도움이 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 해 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기한별2011.03.23 16:12 신고

    찜질방에서 조차도 상행위가 성행하다니;;;;

  • 프로필사진
    BlogIcon 박씨아저씨2011.03.23 16:37

    정말 그러면 짜증나죠? 주인찾아서 항의라도 해야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1.03.23 17:02 신고

    찜질방도 상행위를 하는군요..
    그럼 짜증나지싶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하라한2011.03.24 11:54 신고

    에공...아직 찜질방을 한번도 가보지는 않았지만...
    편히 쉬기 위해서 가신분들에게는 저런 상행위가 상당히 불편해 보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goodwell2011.03.24 23:02 신고

    일년에 한두번 푹 쉬러 가는 편인데....저런 경우 있으면 거의 돌아버릴껍니다. 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11.03.26 09:07 신고

    쩝...쉬려가서 스트레스 받았을 것 같네요.

    잘 보고가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도꾸리2011.04.01 08:33 신고

    쉴수 없는 찜질방이라...
    이런..
    화가 날 만도 한 것 같은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돈잘2011.04.08 08:31 신고

    상행위 정말 거슬리죠..
    찜찔방에서 언제부턴가 편히 쉴수가 없다는 ;;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04.12 17:12

    편안하게 찜질하러 갔다가 고생하셨네요~
    행복한 저녁시간 잘 마무리 하시길~^^

  • 프로필사진
    BlogIcon tigertonic2011.06.16 10:49

    아 듣기만 해도 짜증이 나네요..

    뭐 먹고 살라고 하는 짓이겠지만 남한테 피해줘가면서 그러는거 보면 정말 미워요ㅠㅠ

    더군다나 쉬러 온 곳인데 찜질방은..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06.19 22:28

    어디든 쉬러 갔다가 스트레스 받게 되면
    그냥 하루 왼종일 기분이 그대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아까운 시간을 낭비한 것 같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