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돈 즐겨 먹는 스님 잘못된 걸까?

2010. 10. 22. 09:09세상 사는 이야기

지난 주에 오랜만에 친구가 찾아왔다.
추석 때 보고 처음이니 딱 한달만의 조우인데 꼭 1년만에 만난 것처럼 멀게만 느껴졌다.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먹자골목을 헤매다 요즘 제철인 도루묵 찌개를 먹기로 했다.
도루묵 찌개는 친구가 가장 좋아하는 메뉴인데 올해는 예년보다 도루묵이 일찍 찾아와 가격도 많이 내렸다고 한다.
찌개가 끓고 있는 동안 밑반찬에 소주를 반주로 곁들이며 그동안 못다한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그중 가장 큰 관심은 뭐니뭐니해도 침체된 부동산에 관한 이야기였다.

몇년전 친구는 이혼한 누나를 돕기 위해 레스토랑을 인수했다.
그런데 생각보다 투자금액이 많이 들어 자금 회전에 어려움을 겪게 되었고 운영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2년만에 다시 매물로 내놓았지만 부동산 경기의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업 운용자금을 넉넉하게 남겼어야 하는데 레스토랑을 인수하고 인테리어를 하는데 너무 많은 돈을 투자한 것이 이렇게 나를 힘들게 할 줄 몰랐어...'

속내를 털어놓는 친구의 얼굴에 근심이 가득하다.

                                                                                     < 이미지 출처:  http://cafe.daum.net/veronarena>


스님의 단골 메뉴 피돈...피돈이 뭐지?


저녁과 반주로 소주 한 병을 곁들이고 나서 인근에 있는 통나무집 카페로 자리를 옮겨 커피를 마셨다.
커피를 마시며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다 친구로 부터 피돈을 즐겨 먹는 스님이야기를 듣게 되었다.
레스토랑에 가끔 오는 손님중에 스님이 한 분 계시는데 그분의 메뉴는 한결 같이 피돈이라고 한다.
피돈이란 피자 돈가스를 줄여서 부르는 메뉴인데 돈가스 위에 피자를 듬뿍 얹어 안에 고기가 들었는지 잘 알지 못한다고 한다.

처음 레스토랑에 와서 피돈을 시키는 스님을 보고 고기를 밝히는 것을 보니 가짜 스님이구나 생각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인근 지역  소도읍 작은 암자에 있는 스님인데 시내에 나올 때 마다 들리는 것이라 했다.
스님이 고기를 먹는 모습이 낯설어 종업원들까지 수근수근했는데 스님은 별 개의치 않고 그릇을 싹 비우고 간다고 한다.
손님이 많을 때는 구석진 자리에 앉아 아주 작은 목소리로 "피돈 주세요" 한다는 스님.....

스님은 고기를 먹으면 안되나요?

일전에 고향에 있는 사찰에 들렀을 때 스님에게 물었던 말이다.
그동안 나는 스님은 절대로 고기를 먹어선 안되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스님의 대답은 의외였다.
부처님의 사촌동생이었던 제자 데바닷타가 철저히 육식을 금해야 한다고 주장했을 때 '되도록 육식을 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다만 그것을 고집하거나 강제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견지했다고 한다.
이런 영향으로 아직도 남방불교에서는 부처님 당시의 전통에 따라 육식을 금하지 않고 있는데 비해 중국과 한국에서는 탐욕을 버리고 자비를 가르치기 위해 승단에서 수행규칙으로 정해놓았기 때문에 육식을 금하고 있는 것이라 했다.

대신 사찰에서는 콩으로 쇠고기 만들기. 팥으로 타자요리 만들기 등등으로  식물을 먹으면서 고기 맛을 느낄 수 있는 사찰요리가 개발되었는데 특이한 점은 아직도 파나 마늘처럼 향이 강한 재료는 사용하지 않는다고 한다.

스님이 고기를 먹느냐 안먹느냐는 수행자 스스로의 마음이 가장 중요한 것이지만 법으로 정해놓았다면 지키는 것이 옳을 것이라 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10.22 09:26

    제가 아는 고등학교 동창은 스님인데도 술도 마시고 고기도 먹고, 결혼까지 해서 애도 있는데요.
    그렇다고 열심히 포교할동을 안 하는 것도 아니고요.
    다만 수행하는 게 걸림돌이 되지 않을 정도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미누리2010.10.22 09:30

    남방불교에서는 강제가 아니었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10.10.22 09:31 신고

    피돈이라는게 있군요~
    모든게 마음 아니겠어요~
    벌써 금요일입니다.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둔필승총2010.10.22 09:41

    ㅎㅎ 피돈, 하나 배워갑니다.
    스님이라고 입맛이 없겠어요? 자장면집에 가서 곱빼기 주문하며 특별주문하는 스님도 계시죠.
    "밑에 고기 많이 넣어~~" 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2010.10.22 09:44 신고

    맞아요 음식이란걸로 죄를 정의할수는 없지요
    마음가짐이 중요하다 생각합니다.
    피돈 처음들었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광제2010.10.22 10:11 신고

    하하..스님 스스로는 알고 계시겟지요..ㅎ
    피돈 저도 처음알고 갑니다..
    우리애들도 참 좋아하는 음식인데요...ㅋ 따로 떼어놓으면요..
    즐건 하루 되세요..무릉도원님~~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10.22 10:16

    저는 불교계 학교를 다녀서 몇몇 이론수업을 들어봤는데요

    초기불교에서는 고기든 풀이든
    주는 것을 그냥 받아서 먹는게 탁발이었다고 하더군요 ^^;;

    그리고 고기를 먹으면 안된다는 규율은
    딱히 없다고 하더라고요 ;;;

    그런데
    스님들의 건강을 생각하면
    단백질 보충면에서 나쁘지는 않아 보여요 ^^


    스님들이 아무리 고기를 드셔도;;;

    아무런 수행을 하지 않는 저보다야 정말 대단하신 분들이라는 ;;;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콤 시민_리밍2010.10.22 10:26

    저도 전혀 안드시는 걸로 알고 있었는데 그렇지 않은 분들도 계신가봐요~
    육식을 하는 불교도 있다고 하니 음식보다는 아무래도
    마음가짐이 중요한 것 같아요^^

    무릉도원님 오늘도 상쾌한 하루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이엠피터2010.10.22 10:37 신고

    만약 소속 종단에서 금하고 있다면 먹지 않는것이 정상이고
    그렇지 않다면 자신의 의지대로 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사람마다 도를 찾는 방법은 다르다고 생각은 합니다.
    예전에 사찰에 어린 동자승을 위해 피자를 사갖고 가시는
    스님의 모습은 보기 너무 좋더군요.
    어린 스님은 수행보다 건강함이 우선이라고 하시면서,..,

  • 프로필사진
    BlogIcon mike kim2010.10.22 10:45 신고

    무조건 안 먹는 게 아니었군요...피돈...순간 저는 돼지 껍데기 요리를 떠올렸습니다...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박씨아저씨2010.10.22 10:51

    어떤스님이 냉면집에와서 냉면을 주문하자 ~
    종업원이 염려스러워"스님 고기는 어떻게 할까요? 뺄까요? 했더니~~~
    스님왈 밑에 깔어~쨔사~ 했다는 일 아시죠^^
    믿음이 중요하고 마음이 중요하지 먹고 안먹고 가 중요한것은 아니겠죠^^

  • 프로필사진
    익명2010.10.22 11:21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카타리나^^2010.10.22 15:38 신고

    흠...그렇군요
    저는 먹으면 안된다인줄 알았더니..

    수행은 어찌되었든 마음이 중요한거라고 생각해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10.22 15:59

    먹고 안 먹고의 차이보다는 마음 자세가 중요한 거겠죠.
    스님의 마음이 도에 있고 자비에 있다면 피돈이 무슨 영향이 있겠습니까. ^^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10.10.22 16:23 신고

    먹는 것으로 금지 하는 건 좀 그렇긴 해요.
    하지만 규정이 있다면 따라야 할 듯...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0.10.22 17:35 신고

    피돈 처음들어보지만 맛있어 보입니다..
    저두 먹는데는 큰차이가 없지 않나싶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모피우스2010.10.22 21:04 신고

    많은 것을 생각하게 되는 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Yujin2010.10.22 23:54

    개고기 먹는 스님도 있다고 들었는데...ㅠㅠ 그런분들 얼마나 갈데가 없으면 절에 있을까요??..ㅋ
    무릉님 다음에 도루묵찌게 꼭 올려주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비바리2010.10.23 10:19 신고

    스님들 고기 많이 드십니다
    사찰에서 일부러 만들어 드시지는 않지만
    대중식당 가시면 곧장 드시는것을 보았어요..
    무조건..이라는 것은 없다고 봅니다.
    건강상 챙겨 드실 수도 있구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탐진강2010.10.23 11:45 신고

    "밑에 깔아~"
    우스개가 생각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