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 동창에게 간을 이식해준 친구 이야기

2010. 2. 17. 15:39세상 사는 이야기

민속의 명절 설날 이틀 전 영동지역에는 대설경보와 함께 폭설이 내렸다.
70cm가 넘는 폭설이 때문에 큰 걱정을 했지만 예년과 다르게 제설작업이 원활하게 이루어져 우려했던 교통대란은 일어나지 않았다.

민간기업과 손을 잡고 발빠르게 제설작업을 진행한 시의 행정력이 돋보였지만 설날 연휴가 끝나던 월요일 오후 부터 내린 눈 때문에 화요일 출근길은 또 다시 거북이 운행을 해야했다..
눈발이 날리고 있는 가운데 조심스럽게 차량을 몰고 사무실로 향하는 길은 포크레인과 중장비 차량들의 제설작업 때문에 지정체를 반복했다.

차량이 밀리자 옆에 타고 있던 아내가 걸어간다며 내리는데 펜스에 걸려있는 현수막 하나가 눈에 띘다.
"간경화 말기 판정을 받은 친구에게 간을 이식..."김관실 당신이 자랑스럽습니다"
라는 글귀가 선명하게 들어왔다.

현수막을 읽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뭉클해졌다.
'친구에게 간을 이식해주다니....도대체 어떤 사연이 숨어있는 것일까'


사무실에 도착한 후 함께 근무하는 형님에게 현수막 이야기를 했더니 이미 알고 있다며 자세히 설명해주었다.

이번 미담의 주인공은 속초에 있는 설악고등학교의 전신인 속초상고 16회 졸업생인 김관실씨인데 동창인 홍모씨가 간암 말기 환자 판정을 받고 투병중인데 가족과 형제들중 조직이 맞지 않아 수술을 못하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선뜻 자신의 간을 이식해주었다고 한다.

보험회사에 근무하면서 조기 축구회와 기수 동창회장을 맡을 정도로 활동적인 김씨는 졸업 후 서로 멀리 떨어져 사회 생활을 하고 있었지만 가족과 부부동반 모임을 통해서 만남을 이어오며 끈끈한 우정을 이어왔는데 지난해 말 모친상을 당한 슬픔이 채 가시기도 전에 고교시절 단짝 친구였던 친구의 암 투병 소식에 가슴 아파했다고 한다.

특히 가족과 형제들이 간을 이식해 주려고 해도 조직이 맞지 않아 수술을 할 수 없다는 이야기를 듣고는 선뜻 자신이 친구에게 간을 내어주겠다며 검사를 자청했다고 한다.
그리고 수차례의 검사를 통해서 80%정도 일치해 간을 이식할 수 있다는 판정을 받게 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지난 달 1월 25일 서울의 모병원에서 8∼12시간에 걸친 대수술을 받은 후 김씨와 홍씨는 현재 병실에서 나란히 회복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라고 한다.
가족 간에도 쉽지 않다는 장기이식을 친구를 위해 선뜻 내주었다는 따뜻한 소식은 방송에도 소개되어 시청자에게 진한 감동을 주었다고 한다.

연초 이곳 속초에서는 친구를 칼로 찔러 죽인 사건과 또 결혼을 반대 한다며 여자 친구의 부모를 살해하는 끔찍한 살인 사건이 두 건이나 발생했었다.
이런 가운데 전해진 김관실씨의 미담은 많은 사람들을 감동시켰다.

앞으로 두 친구가 건강을 회복해 오래도록 건강하게 우정을 나눌 수 있기를 바라고 또 올 한해에는 우울한 소식보다 따뜻한 소식이 많았으면 좋겠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2.17 15:40

    연초에 가슴훈훈한 미담이네요~
    좋은소식 전헐수 있어 기쁘시겠습니다.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실비단안개2010.02.17 16:01

    무릉도원님 설은 잘 쇠셨는지요?

    훈훈한 소식 감사드리며,
    두 분 모두 건강을 회복하여 빨리 퇴원하시길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국민건강보험공단2010.02.17 16:53 신고

    무릉도원님/ 복 많이 받으세요~ ^^
    좋은 소식에 올 한 해가 따뜻하고 포근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이웃 모두모두 건강하길 바라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yureka012010.02.17 17:00

    아..생명을 나누는 친구지정......너무 부럽습니다.....
    저도 친구에게 감동을 받게 되는군요..^^좋은 소식 너무 감사드립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털보작가2010.02.17 18:12 신고

    정말 대단한 우정이군요.
    훈훈한 이야기가 감동을 줍니다.

  • 프로필사진
    임현철2010.02.17 19:05

    대단한 감동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나인식스2010.02.18 12:36

    ★정말 가슴 따뜻한 내용이네요~^^
    춥지만 마음만은 훈훈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casablanca2010.02.20 01:09 신고

    참 쉽지않은 일인데 훈훈합니다.
    두분의 우정이 오래도록 건강이 지속되길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한량이2010.02.20 01:27 신고

    어이쿠..정말 오래간만에 글 보러 왔습니다.

    지금도 일하고 있는데.. 따뜻한 이야기에 잠시나마 머리를 식혀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