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어서 꽃이 되는 돌이끼를 바라보다 ....

2009. 9. 10. 00:12사진 속 세상풍경

늘어나는 뱃살 때문에 고민이 많다.
그렇다고 운동을 열심히 하는 것도 아니다.
술자리가 늘어날수록 커지는 뱃살 만큼이나 아내의 잔소리도 커져만 간다.
마지못해 운동복을 입고 집을 나섰다.
그렇게 시작된 운동이지만 신선한 아침 공기를 마시니 기분이 상쾌하다.
습관이 사람을 바꾼다는 말이 사실이라는 것을 실감하는 하루다.

어느새 영랑호에도 가을이 왔다.
하나 둘 낙엽이 지고 억새와 갈대도 바람에 몸을 흔들고 있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 주기 전에는
그는 다만
하나의 몸짓에 지나지 않았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 주었을 때,
그는 나에게로 와서
꽃이 되었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 준 것처럼
나의 이 빛깔과 향기(香氣)에 알맞은
누가 나의 이름을 불러 다오.
그에게로 가서 나도
그의 꽃이 되고 싶다.

우리들은 모두
무엇이 되고 싶다.
너는 나에게 나는 너에게
잊혀지지 않는 하나의 눈짓이 되고 싶다.

문득 영랑호수를 돌다 돌에 덕지덕지 붙어있는 돌이끼를 보면서 작고한 김춘수 시인의 꽃을 생각했다.무형의 존재가 그 이름을 불러주는 순간 새로운 존재로 다가온다는 시인의 마음을 느꼈다.
   






늘 무의미하게 지나쳤던 그 길가에 어느 날 눈에 들어온 돌꽃......
살아서는 돌이끼로 죽어서는 돌꽃으로 다시 피었다.

예전에 수석 중에 돌을 갈고 다듬은 석화를 본 적이 있다.

하지만 매끄럽게 다듬어진 그 꽃보다 있는 모습 그대로 말라붙은 돌꽃이 투박하지만 수수하고 정겹다.

돌꽃을 보며 천천히 걷는 영랑호 산책길
아침이 맑고 상쾌하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려라꼴찌2009.09.10 10:58

    김춘수님의 꽃과, 무릉도원님의 글이 서로 잘 어울리는 사진들입니다.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0 10:59

    무심코 지나가는 돌이끼에서
    꽃을 발견해내는 님의
    시선이 놀랍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48 신고

      과찬에 몸둘 바를 모르겠습니다....
      주말도 늘 즐겁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09.09.10 11:05 신고

    무심히 이쁘다고 본 돌꽃이
    이끼가 죽어서 이쁜 모양을 하고있군요..
    돌마다 멋진 꽃을 품에 안고있네요..^^*
    놀라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49 신고

      주변을 둘러보면 아름다운 것들이 참 많은데 그냥 지나치기 쉽죠....ㅎㅎ....주말 잘 보내세요..마니님...*^*

  • 프로필사진
    익명2009.09.10 11:24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50 신고

      아...한동안 잠잠하더니 또 악성 태그가 기승을 부리나 보네요....치료가 잘 안되던데....걱정이네요....
      영웅전쟁님 주말 행복하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0 11:51

    우리시골에가면 바위에 저런것들을 믾이 보았는데.
    그냥 이끼인줄만 알았어요..
    오늘에야 알았으니 다시한번 보고 머리속에 쑤셔넣어야 겠네요 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51 신고

      어신려울님 머리속에 쑤셔넣으면 곰팡이로 변할지도 몰라요....ㅎㅎ....주말 잘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김천령2009.09.10 11:55 신고

    이끼가 정말 돌꽃처럼 보이네요.
    좋은 하루 되시구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0 16:05

    곰팡이 핀것같네여..ㅎㅎ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0 16:26

    ㅎㅎ 저도 살떄문에,,, 고민이 운동을 자주하는 것도 아니라서 먹는걸 줄이는 중입니다 ㅠㅜ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0 16:30

    놀라운 이야기 새롭네요 ^^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09.09.10 16:48 신고

    어? 진짜 그렇게 보이네요.
    쉽게 넘기지 않은 관찰력.....대단하샴....히힛^^

  • 프로필사진
    BlogIcon 김윤희2009.09.10 16:52

    돌이끼가 죽어서 곷이 되는군요...
    죽어서 꽃이 되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55 신고

      언젠가는 꽃이 되는 사람도 있겠지요?....ㅎㅎㅎ...
      주말 잘 보내세요 김윤희님....*^*

  • 프로필사진
    BlogIcon 바람흔적2009.09.10 20:23

    예전에 돌이끼를 보았을땐 무심했는데
    무릉도원님 집 돌이끼를 보니 참 잘생겼네요.
    늘건강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55 신고

      잘 생긴 돌이끼만 골랐습니다...ㅎㅎ...
      바람흔적님 잘 계시죠?....
      주말도 행복하게 잘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털보작가2009.09.10 21:09 신고

    돌에 피어난 꽃이라~~ 정말 아름답네요.
    이처럼 바위에 피어난 꽃을 아직 못보았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56 신고

      사실은 흔한데 우리가 못본 거죠...ㅎㅎ....털보아찌님 주말 행복하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0 21:17

    아니, 운동은 안하시고!! ^^;;;
    그런데 정말 돌에 꽃이 핀것같네요
    저 자국을 돌꽃이라 느끼게 된 것은 처음인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2:57 신고

      죄송합니다..운동은 뒷전이고 구경만 하게 되네요...ㅎㅎ..주말 잘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기ㅁ진국2009.09.10 23:02

    돌이끼가 바짝말라하얗게되면 상등품의 정신과 약이되지요
    주로 노이로제,,,피해망상,이런데쓰지요 단방약으로도가능해요,,,이런처방을없애버린일들이,,제도권이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탐진강2009.09.10 23:11 신고

    돌이끼들이 참 멋지게 생겼군요.
    아니 죽어서 핀 꽃이 되었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1 01:59

    와~돌에피는 꽃이라..ㅎㅎ너무 멋진데요~처음보는모습입니다
    좋은사진 보여주심 감사해여~

  • 프로필사진
    BlogIcon 펨께2009.09.11 07:44

    김춘수시인의 시 마음에 새기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맞이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9.11 23:00 신고

      아무리 읽어도 질리지 않는 시....그게 좋은 시겠지요?...펨께님 주말 잘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9.11 20:45

    정말 멋진 표현이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Bacon™2009.09.14 12:09 신고

    죽어서 꽃이 되는 돌이끼라 해서.. 무언가 했더니.. 사진들을 보니 딱.. 알겠군요.
    저도 산에 오를 때 자주 봤었는데.. 왜 전 그런 생각을 못 했었을까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