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와 각방 쓰는 친구 왜 그런가 했더니...

2011. 12. 20. 06:00세상 사는 이야기

동창회에 오지 않은 친구 왜?

지난 주에 동창회 송년 모임을 했습니다. 

8월 동문 체육대회 끝내고 4개월만에 만나는 자리라서 많은 친구들이 참석했는데 가장 참석율이 좋았던 친구가 보이지 않았습니다.
그동안 동창들 경조사나 모임이면 빠지지 않고 다니던 친구라서 정말 의외였습니다.
 

"아니, 어쩐 일이야...집안에 무슨 일이 있거나 어디 아픈 거 아닐까?..."
 

궁금한 친구들이 수근거리자 중간에 앉아 있던 여자 동창이 일어서더니 이러더군요.

"00가 나오지 않은 건 모두 나 때문이야?"

"아니, 왜 둘이 무슨 일이 있었던 거야?"
"응, 지난번 체육대회 끝나고 내가 보낸 장난 문자 때문에 심하게 다투었나봐..."
"아니, 예전에 집에 갔을 때 보냈던 그 장난 문자 메세지 말이야?..."
"응, 내가 문자 보낸 것을 우연하게 친구 아내가 보고 의심하기 시작했는데 나중에는 동창회 카페에 올라온 사진을 보고 대판 싸웠다고 하더라구..."
"나중에 친구 아내가 내게 전화해서 마구 따지더라구...어떻게 남의 신랑에게 그럴 수 있느냐고..."
"별일 아니고 그냥 장난 문자였다고 사과해도 막무가내더라구....아무튼 괜한 장난 문자 때문에 부부가 결국 각방을 쓰고 있다는데 친구에게 미안해 죽겠어...."

그말에 친구들 여기 저기서 장난 문자 때문에 자신이 겪었던 이야기를 털어놓았습니다.
그 문자는 나도 받았던 문자였는데 8월 동문회가 끝난 후 집에 도착해 저녁을 먹을 때 여자 동창으로 부터 문자 메세지가 하나 도착했습니다.
 
웃자고 보낸 문자 메세지 때문에.....
 


"자기야!...
 잘갔어?
 담에 또 봐 
 
 .."
 

그 문자를 보는 순간 웃음이 나더군요....장난 문자라는 것을 알기 때문이었지요....지금 생각해보니 그때 아내가 보았다면 친구 아내처럼 오해할 수도 있었겠다 생각이 들더군요.
각방을 쓰는 친구처럼 심하지는 않아도 다른 친구들 몇몇은 장난 문자 메세지 때문에 이번 동창회 참석하는 것을 아내가 탐탁하게 생각하지 않았다고 실토하더군요. 

친구가 각방을 쓰게된 결정적인 이유는 바로 동창회 카페에 올라온 사진 때문이라고 합니다.
많은 사진들 중에 여자 동창생과 서로 어깨동무를 하고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본 아내는 그동안 친구가 동창회에 빠지지 않고 간 것도 결국 여자 동창을 만나 놀기 위해 그랬던 것이라 생각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아내 입장에서 보면 충분히 그럴 수 있을 거야, 더구나 남녀공학이니 오해 살 일을 하지 말았어야 하는데..."
 

장난 문자 때문에 부부 사이가 악화되고 각방까지 쓰게될 줄 몰랐다며 진심으로 미안해 하던 여자 동창 이야기를 들으며 앞으로 친구간에 괜한 오해 살 일을 하지 않기로 친구들과 약속했습니다.
다음 동창회에는 아내와 각방을 쓰는 그 친구가 예전처럼 밝은 모습으로 동창회에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쯧쯧쯧2011.12.26 08:52

    나이가 몇살인지는 몰라도 참. ㅋㅋㅋ
    장난도 정도껏 치셔야지 .. 저건 애인한테나 하는말이자나요..
    그여자동창분 신랑이 그런 문자 받았다고 생각해보세요
    장난으로 했다고 사과해도 막무가내? ㅋㅋㅋㅋㅋㅋㅋ 머리채뜯기지 않은것만해도 다행이지

  • 프로필사진
    미쳔나바2011.12.26 09:43

    저걸 장난이라고 보낸여자가 이상한거 같은데.

    모야~저런 재미도 업고 영양가도 없는 쓰잘때기없는 장난은.

    문자보낸여자는 노처녀거나 돌싱인가보다.

    저런 개념이 없는거 보니.

  • 프로필사진
    무게념2011.12.27 11:41

    무개념을가진 여자군요.
    저련여자들이 하나씩은 꼭 끼어있죠?

  • 프로필사진
    누군지2011.12.29 15:12

    한마디로 생각이 없는여자군요..

    장난도 정도가 잇는거지

    본인도 한번 당해봐야 안다니까요..

    마음고생할 그 와이프가 무슨죄라구....

  • 프로필사진
    모나리자친구2011.12.29 17:00

    여자분 무개념 맞네요.
    이런분들이 입장바꿔 자기 남편에게 그런 문자왔다면
    아마도 더 길길이 뛸 사람입니다.

    남이 하면 불륜,
    내가 하면 로맨스....

    참 이상하죠...?

    남편분도 무개념 동족이네요.
    친구라도 자를건 자르고,
    지킬건 지켜야죠..

    부인 입장 일백번 공감공감...!!!
    남편분! 동창회 발 끊고
    빨리 비세요

  • 프로필사진
    태양2011.12.30 09:29

    저문자는 누가 봐도 애인 한테 보내는 표현 이군요 자기야 잘갔어 담에또봐 (사랑해)혹 진짜로 좋아 하는것은 아닐까요??

  • 프로필사진
    ㅁㅊㄴ이군요2011.12.30 11:52

    남의 가정 파탄내놓고 미안해하는게...

    요새 학교폭력 가해자들이랑 다를게 없어보이네요.

    피해입은 당사자들 심정은 어떻겠습니까.

    장난삼아 던진 돌에 개구리는 죽는겁니다~ 쯧쯧.
    당장 찾아가서 무릎꿇고 싹싹 빌어도 모자랄 판에.

  • 프로필사진
    엘리2011.12.30 13:49

    그 여자동창...본인 남편이 그런 문자 받았을 때, 본인 기분은 어떨까요?

    장난으로 던진 말 한마디로 그 동창분 아내 가슴은 찢어졌다는 걸 명심하세요.

  • 프로필사진
    톹톹이삼촌2011.12.31 22:00

    무릉도원님 지금올리신글은 웃을일아닙니다 심각한일이에여

    친구분보고가서무릎꿇고가서빌라고하세요

  • 프로필사진
    지희2012.01.01 13:42

    농담으로 그런 문자보내는여자...
    동창이랍시고 만나고싶은가요??? 끼부리고 있는데 남들은 농담이라고 웃는군요.

  • 프로필사진
    장난하냐2012.01.02 19:33

    이게 농담?장난?
    장난으로 불륜저지를기세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와 진짜 개념갑이네
    나중에 백만배로 돌려받아라!!

  • 프로필사진
    저런문자 저라도 기분나쁨2012.01.02 19:38

    나도 울 남편이 동창회 하고 왔는데 ....
    잘 놀다 왔으면 그걸로 끝이지...
    오랫만에 만나서 즐거웠다는둥...하트도 하나 보내주시고...
    엄청 기분나빴음..
    내가 그랬지..얼마나 사이좋게 지냈으면 하트 보내냐고..
    지금도 받으면 별로 기분은 좋지 않을것 같음.

  • 프로필사진
    미친니언이네...2012.01.03 00:10

    장난 같은 소리하네...ㅋㅋ

    그냥 개념없는 미췬년이네...-_-;;

    지 남편한테 그러면 길길이 날뛸 게 뻔한데,

    쿨한 척 하고 자빠졌네 ㅋㅋㅋ

    블로거님도 쿨한 척 하지 마시고, 그 친구한테 동창회 오란 소리 하지 마세요..풋..

  • 프로필사진
    그림호수2012.01.05 10:28

    아무생각없이 연못에 던진 돌맹이에 개구리가 맞아 죽을수도 있어요. 부부동반 모임을 갔다온거도 아닌데 그런 장난문자를 보내고 히히덕거리다뇨. 동창회!!! 동창회가 남에 부부를 가지고 아무렇지도 않게 장난문자해도 되는 그런 무소불위에 모임인가요. 제가 좀 과하게 표현했다고 생각하실련지 모르겠지만 다들 제발 신중하게 행동했으면 합니다. 이글을 보니 한때 결혼 기념일 생일 이런건 잊어먹어도 동창회는 목숨걸고 갔던 남편이 생각나서 장황하게 썼네요.

  • 프로필사진
    어이없음2012.01.11 13:17

    그 아내분은 너무나 고통스러워하는데 그 동창회는 끼리끼리 개념없는 것들끼리 만나서 낄낄거리기나 하고.. 본인의 배우자에게 그런 문자 오면 장난 재밌다고 웃어넘길 수 있나요?

  • 프로필사진
    ㅇㅎ2012.01.11 14:03

    여자동창분이 잘못 했네. 동창끼리 그런 말할 수도 있다곤 생각하지만 말로 흘려 보내는 거랑 문자랑은 다르죠. 같은 여자 입장에서 부인이 이 문자를 보면 어떻게 생각할까 생각 못 하나. 남녀 사이에 친구는 있을 수 있지만 우정이란 것도 시간이 지나면 변하는 거고 그러다 보면 우정이 사랑이 될 수도 있는 거에요. 이런 경우엔 불륜인 건가. 친구라는 게 원래 서로 기본적으로 호감을 가지고 있는 사이기 때문에 더 위험한 것. 내가 부인이어도 열받을 거 같고 그러고 히히덕거리는 친구 분들도 이해 안 가고.

  • 프로필사진
    이사람들2012.01.20 12:29

    한명은 저런 장난을 치고, 한명은 장난이라고 여기고 웃었다니
    다들 수준이 보이는 것 같네요.
    와이프 입장에선 어디서 웃어야 할지 확실히 모르겠네요

  • 프로필사진
    헉~2012.01.20 13:42

    그 여자동창 무개념이네요~
    본인의 배우자에게 그런 문자가왔다면 쿨~하게 받아들이실까요?
    정말 어이없네요~

  • 프로필사진
    헉~2012.01.20 13:44

    댓글 보다보니 정말 그런생각이 드네요..
    그여자 흘리는거예요~~
    주변에 그런류의 여자 봤는데
    정말 질 질 흘리더군요...
    딱 그거네...
    그걸 장난이라고 같이~헐~

  • 프로필사진
    튼튼이맘2012.02.06 13:13

    몰랐다는게 말이됨?
    입장 바꿔 생각하면 지는 화 안날것같음?
    아니..부인이랑만 입장 바꿔도 동창회 갔다온 부인이 남자친구한테 자기야 소리 들으면 화 안나겠음?
    남에집 불 붙여놓고 그럴줄 몰랐다는게 말이됨?
    똥인지 된장인지도 구분 못하면서 나이만 쳐드셨구만..;;
    에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