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기 힘든 자연산 추어탕집 뜸북식당

2010. 9. 20. 10:32사진 속 세상풍경

가끔 체력이 허할 때면 찾아가는 식당이 있다.
사무실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는 이집은 단독주택을 개조해서 만든 곳이라 찾기가 쉽지 않은 곳이다.
속초 시외버스터미널이 가깝기는 하지만 뒷편 주택가에 있어 눈에 잘 띄지 않는다.
물론 간판은 있다. 뜸북식당.....
내가 이곳을 처음 가게된 것은 약 7년전이었다.
안양에서 사업을 하던 사람과 함께 사무실을 잠깐 쓴 적이 있었는데 이 사람은 입이 까다롭기로 소문난 미식가였다.
그와 함께 식사를 할 때면 메뉴를 고를 고민을 하지 않아도 좋다.
나는 아무 것이나 잘 먹는 잡식성이라 까다로운 입맛의 그 사람이 고르는 음식이 입에 착착 감겼다.
그중 한 곳이 바로 뜸북식당이었다.
미꾸라지 튀김과 함께 처음 추어탕을 먹었을 때의 맛 때문에 자주 찾게 되었는데 그집을 찾는 이유중 가장 큰 것은 바로 자연산 미꾸라지를 쓴다는 점이다.


대로변에서 100m 떨어진 주택가에 있는 뜸북식당은 위치 때문에 낯선 사람들이 찾기 쉽지 않은 곳이다.
다음 지도에 표시된 뜸북식당...... 이곳이 바로 오늘 소개할 추어탕집이다. 


추어탕집에 가면 통추어탕이 있고 갈아서 나오는 가루 추어탕이 있는데 미꾸라지를 통째로 넣어 끓이는 통추어탕을 서울식 추어탕이라 부르고 미꾸라지를 갈아서 쓰는 추어탕을 남도식 추어탕이라고 부른다고 한다.
요즘은 요리의 편리함 때문에 갈은 추어탕 많이 쓰는데 추어탕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갈은 추어탕 보다는 통추어탕을 즐겨 먹는다.
그 이유는 갈은 추어탕에 미꾸라지가 얼마나 들어가는 지 알 수 없을 분만아니라 중국산이나 양식 미꾸라지가 아닌 자연산 미꾸라지인지 구분하기 쉽지 않기 때문이라고 한다.


이곳만 해도 통추어탕을 쓰는 곳이 많지 않고 더더구나 자연산 추어탕으로 요리하는 곳을 찾기 힘들다.
이 식당은 통추어탕과 갈아 으깬 추어탕을 모두 파는데 통추어탕 한 그릇에 천원 더 비싼 7천원을 받는다.
주 재료인 미꾸라지는 인근 고성지역에서 잡아온 미꾸라지를 쓰는데 그 맛이 고소하고 담백하다.


추어탕에 마늘과 산초가루나 제피가루를 넣고 잘 섞고 난 후 밥 한 그릇을 말았다.
식성에 따라 밥 따로 탕 따로 먹는 사람도 있지만 나는 늘 밥과 함께 넣어 먹는다.
이집 주인 아주머니의 말대로 미꾸라지 맛이 담백하고 뼈가 흐물흐물해 먹기 딱 좋다.
"중국산이나 양식은요,,,,뼈가 억세서 먹기 나빠요...."


이집 밑반찬 중에 가장 손이 자주 가는 것은 뭐니뭐니해도 식혜다.
가자미에 찹쌀을 넣어 만든 가자미 식혜는 밥 반찬이나 술안주로 먹기도 딱 좋다.
그리고 고추와 새우를 넣은 새우고추조림과 비름나물과 간장으로 맛을 낸 고구마줄기도 깔끔한 맛이 난다.

미꾸라지는 단백질을 다량 함유하고 있고 칼슘도 100g당 736g으로 멸치의 509g에 비해 50% 정도 더 들어있다고 한다.
또 뼈 형성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 D와 항암효과에 좋은 비타민 A 그외 체대대사를 원활하게 하는 바타민 B2를 다량 함유하고 있다고 한다.

특히 가을에 먹는 추어탕이 여름에 먹는 추어탕 보다 훨씬 몸에 좋은데 그 이유는 미꾸라지가 겨울잠에 들기 위해 여름 내 먹이를 잔뜩 먹어 온몸에 살이 통통하게 올라 단백질, 칼슘, 무기질 등의 영양소가 굉장히 풍부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유난히 폭염과 열대야가 기승을 부렸던 올 여름
이번 가을에는 그동안 지친 내 몸을 위해 가을 추어탕 한 그릇 먹어두는 것도 좋을 듯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속초시 동명동 | 뜸북식당
도움말 Daum 지도
  • 프로필사진
    BlogIcon 지후니742010.09.20 12:46 신고

    값이 좀 비싸더라도 진짜 자연산을 맛 볼 수 있다면 가치가 있을 것 같은데요.
    그래도 통 추어탕은 자신이 없네요.~~ ^^ 속초 가면 꼭 고려해 볼만한 곳이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Yujin2010.09.20 12:55

    추어탕 저도 너무 좋아하는데... 자연산으로 만드는 곳이니 아는 사람만 가게 숨겨두시길^^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0.09.20 13:10 신고

    통추어탕이라 더 맛나보입니다..
    자연산이라니 더 더욱..^^

  • 프로필사진
    BlogIcon 온누리2010.09.20 13:11

    속초 올라가면 제일 먼저 찾아보아야겠네요
    가면 갈 데 많아 큰일이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2010.09.20 15:45 신고

    전주도 추어탕을 잘하는데 속초맛도 궁금합니다.
    좀 멀어서리^^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9.20 16:18

    아직 정복하지 못한 추어탕... 그래도 국물은 맛있게 먹는데에~
    오늘 날씨가 쌀쌀해서 그런가요~ 뜨끈한 국물이 마구마구 땡기는데요오~ ^^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10.09.20 17:23 신고

    통 추어탕이로군요~
    그런데 저는 가루로 만든 추어탕이 좋더라고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마이더스772010.09.20 18:55 신고

    우와~~ 저는 갈아 만든 것보다 통이 좋던뎅 ^^
    근데 통으로 된 곳을 잘 못봐왔거등요~~
    넘넘 먹고 싶어염 ^^ 눈으로나마 맛있게 먹고 갈께용 ^^
    즐겁고 풍성한 한가위 맞으시길 바래용 ^0^

  • 프로필사진
    익명2010.09.20 19:23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탐진강2010.09.20 20:25 신고

    예전에 추어탕을 자주 먹곤했는데 요즘은 별로 없네요.
    주변에 좋은 곳이 있으면 자주 갈 텐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모피우스2010.09.21 00:15 신고

    DHA가 풍부한 추어탕... 한그릇 시원하게 먹고 싶어집니다.

    행복한 추석 명절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루비™2010.09.21 01:00 신고

    오...자연산이라니...
    한밤중에 막 식욕이 땡기네요..
    무릉도원님...추석 연휴 즐겁게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티런2010.09.21 07:15 신고

    전 설악추어탕인가 프랜차이즈점에서 자주먹는데,,,
    요런곳에서 먹는 맛이 그리워지긴 하더군요.
    무릉도원님 멋지고 풍성한 한가위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도꾸리2010.09.21 09:23 신고

    밑반찬도 맛있어 보이지만, 자연산 추어탕~~
    최고입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1.07.14 18:16

    안녕하세요 ^^ 숫자로 보는 금융경제 인사이드 입니다 ^^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