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어 몸에 덕지덕지 붙은 것 뭘까?

2009. 8. 26. 16:02사진 속 세상풍경

바닷가에서 종종 선글라스를 끼고 낚시를 즐기는 사람을 보게 된다.
처음에는 멋으로 선글라스를 낀 줄 알았는데 나중에 알고보니 물속에 있는 숭어떼를 보기 위해 쓰는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숭어하면 내게는 특별한 기억이 있다.

영서지방에 살던 나는 늘 민물낚시를 즐기는 것을 좋아했었는데 고등학교 동창이 영동지방으로 대학을 가면서 그곳에 자주 가게 되었다. 그 친구 역시 영서지방에서 영동지방으로 가게 되면서 자연스레 바다낚시에 빠지게 되었고 나역시 친구 따라 종종 낚시를 가곤 했었다.
맨처음 낚시를 갔던 곳이 강릉에서 정동진 가는 길목에 있는 안인이라는 곳이었다.
이곳에는 화력발전소가 있었는데 해마다 이곳에는 회귀성 어종들이 많아 낚시꾼들이 많이 몰려들곤 했다.
난생 처음 바다 낚시를 접해본 나는 친구가 하라는 대로 열심히 했지만 고기를 낚기가 쉽지 않았다.
배를 타고 숭어를 잡는 어부들은 투망을 쳐서 숭어를 잡았는데 고기가 얼마나 많은지 그물을 끌어 올릴 때 마다 배가 기울 정도로 많이 잡혔다.
숭어낚시는 미끼없이 하는 훌치기 였는데 바다로 던져 힘껏 잡아 당기면 지나던 숭어가 낚시바늘에 옆구리가 끼어서 나오기도 하고 등이나 배 꼬리등 대중없이 걸려 나오곤 했다.
친구도 곧잘 숭어를 채올렸지만 나는 마음만 앞섰지 잘 잡히지 않았다.
하지만 쉼없이 던지다 결국 한 마리를 낚았는데 그때 묵직하게 느껴지는 손맛을 지금도 잊지 못한다.
그날 나는 두 마리를 잡았고 친구는 아홉 마리를 잡았다.
아낙들은 연신 고무대야로 숭어를 나르느라 정신없었고 잡자 마자 회를 떠서 먹는 사람들도 많았다.
친구와 나도 그 자리에서 회를 떠 초고추장에 찍어 맛나게 먹었던 기억이 지금도 생생하다.
하지만 그 후 27년 동안 숭어 낚시를 하지 못했다. 
요즘도 종종 바다에서 숭어낚시를 하는 사람들을 보곤 하는데 그때마다 친구와 함께 숭어낚시를 하던 그때가 생각나곤 한다.
근래에 남해안으로 여행을 간 적이 있었다.
그곳에서  우연히 이제껏 보지 못한 이상한 숭어를 보고 깜짝 놀란 적이 있다.


여행지에서 1박을 하고 아침 일찍 일어나 운동을 하려고 공원으로 향하던 길이었다.
썰물로 빠져 나갔던 물이 다시 들어오는지 물이 점점 불어나고 있었는데 그곳을 지나다 도시에서 나오는 하수구 아래 떼를 지어 다니는 숭어들을 보게 되었다.


그런데 숭어들이 모두 밀가루를 뒤집어 쓴 듯 모두 하얀 것이 눈에 띘다.
한두 마리도 아니고 주변에 놀고 있는 숭어들이 모두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모두 등이 하얗게 보였다. 


보면 볼수록 징그런 모습의 숭어들........하수구에서 내려온 것 때문에 오염된 걸까?..


일전에 숭어가 자신의 몸에 붙어 있는 기생충을 떼어 내기 위해서 몸을 솟구친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다.
뛰어오를 때에는 꼬리로 수면을 치며 수직으로 뛰어오르며 내려올 때는 몸을 한 번 돌려 머리를 아래로 하고 떨어진다고 한다. 그 충격으로 몸에 붙은 기생충이나 세균들이 떨어져 나간다는 것이다.


주변에서 운동하는 사람에게 물어보았다.
"이 고기 등에 저것이 왜 저렇죠?"
"아, 저건 참숭어라서 그런 거예요.....개숭어는 그렇지 않은데 참숭어는 등이 저렇게 변하더라구요...."
참숭어와 개숭어는 예전에 들어서 알고 있었던 이야기 였지만 참숭어라서 등이 하얗고 개숭어는 그렇지 않다는 말에 선뜻 수긍이 가지 않았다. 


'자산어보'나 '향약집성방' '동의보감'등에 숭어에 대한 기록되어 있을 만큼 영양가가 풍부하다는 것은 나와 있어도 등에 생기는 오염에 대해서는 어디에서도 찾을 수가 없었다.
자산어보에는 의심이 많고 성질이 급하지만  맛이 좋아 고기중에 으뜸이라 했고 동의보감에는
“숭어를 먹으면 위를 편하게 하고 오장을 다스리며, 오래 먹으면 몸에 살이 붙고 튼튼해진다'고 했다.


한참을 기다리다 아주 멀쩡한 녀석을 한 마리 보았다. 노란 원 안에 있는 숭어가 평소에 자주 보던 바로 그 숭어였다.
등이 하얀 것들은 이곳에서 사는 것이고 다른 한 마리는 먼 바다에서 들어온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
이것이 자연스런 현상인지 아니면 감염된 것인지 확실하게 알 수 없으니 보는 내내 답답하고 안타까웠다.
숭어 몸에 덕지덕지 붙은 저것은 과연 뭘까?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BlogIcon G.K2009.08.27 10:20 신고

    기형인가... 자연 현상이면 좋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열묵이2009.08.27 10:23

    서남해의 숭어는 가숭어가 대부분이고요, 동해안엔 숭어(참숭어)가 많습니다.
    그리고 오히려 서해안에선 참숭어를 개숭어라고 하는데 동해안에선 그 반대인가 봅니다.
    요즘 한강이나 안산천 등 서해안으로 흐르는 하천에 거슬러 올라오는 놈들은 거의 가숭어라고 보시면 됩니다. 가숭어가 좀 전체적으로 노리끼리하며 특히 눈에 노란테가 있습니다. 크기도 숭어보단 좀 더 크게 자랍니다. 작년 안산천에서 보니 가숭어 중에도 허연 곰팡이 같은 걸 쓰고 다니는 놈들이 있던데 아무래도 감염인 것 같았습니다.
    좀 다른 경우지만 겨울 저수지 낚시터에 풀어 놓는 무지개 송어도 상태가 안좋거나 물이 더러우면 사진의 숭어처럼 허옇게 되더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루비™2009.08.27 10:25 신고

    오...신기한데요? 나쁜 건 아니겟지요?

  • 프로필사진
    열묵이2009.08.27 10:31

    먹는 얘기 한마디 추가합니다.
    전문 낚시꾼이나 바다 가까이 사는 분들은 숭어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손질은 많이해야하는데 특유의 냄새도 있고 맛도 좋지 않다는 이유지요. 하지만 오히려 강에 거슬러 올라오는 숭어는 육지 사람들에게 인기있는 생선입니다.
    요즘은 강이 많이 오염되서 안드시는게 더 좋을 수도 있지만요. 숭어가 주로 바닥의 유기물이나 이끼를 먹거든요.
    제가 얼마전에 바다에서 숭어를 몇마리 잡았는데 큰놈은 회로 작은 놈들은 토막내서 조림을 했더니 맛이 꽤 괜찮더라구요. 숭어 너무 괄세 마시고 조림을 한 번 해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뾲덩이2009.08.27 11:08 신고

    무릉도원님 제가 정말 오랜만에 들르네요..!
    숭어를 잡기위해 선글라스를 착용한다는건 처음 알았네요^^;;
    그나저나 요즘 환경이 오염이 많이 되어서 그런진 몰라도..
    깨끗한 물이 좋고, 깨끗하게 생긴 숭어가 더 보기 좋을텐데 말이에요..
    잘 보고 갑니다^^좋은하루되세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8.27 11:10

    모든 물고기는 물속에서 물위의 상위포식자에게 피하기위해서 등부분이 검어지고 배부분은 밝아지는것인데.. 뜨문뜨문 하얗게 보이는게 비늘이 떨어진것 같네요..
    물고기가 뱀도아니고 비늘이 자연스럽게 떨어진다는건 처음든는데 아무래도 하수배출 근처에 있어서 오염된 물에 노출되어 비늘이 벗겨진 모양이에요;;덜덜덜

    • 프로필사진

      저도 비늘이 벗겨진 것은 가끔 보았는데 이번처럼 덕지덕지 붙어있는 것은 처음 보았습니다....오염이 아니었으면 하는 마음 뿐입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8.27 11:17

    사람들의 안이한 환경에 대한 인식때문에..
    고통받는건 안타까운 말못하는 동물들뿐이군효..가슴이 너무 아픕니다.
    그 고통이 인간에게도 점점 넓어지고 있는데..
    대체 사람들은 언제쯤 그걸 깨닫게 될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09.08.27 11:34 신고

    몸에 뭔가 묻은것 같다면 아마 감염인가봅니다..
    저런 숭어 먹어도 될러니~~

    • 프로필사진

      글쎄요 모르고 먹으면 몰라도 그냥은 도저히 먹으면 안될 것 같습니다....누군가 잡아서 팔면 모르고 먹을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ㅜㅜ....*^*

  • 프로필사진
    BlogIcon 박씨아저씨2009.08.27 12:12

    그때 말씀하시던 그숭어들이군요^^
    역시 꼼꼼히 보시는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09.08.27 13:23

    관찰력이 대단하십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도꾸리2009.08.27 13:30 신고

    환경오염, 심각한 수준인 것 같아요.
    사진으로 보니 더 큼찍합니다.
    에휴...

  • 프로필사진
    임현철2009.08.27 14:08

    거기에서 숭어잡으셨군요.
    하수는 하수종말처리장으로 처리되는데, 어디에서 그랬을까?
    한 번 살펴봐야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8.27 17:49

    아 진짜 환경오염때문에 그런거라면 심각하네요 TT

  • 프로필사진
    BlogIcon 바람흔적2009.08.27 20:05

    숭어가 오염된것 아닐까요?
    개숭어라고 꽨찬을리 없죠.
    환경오염을 생각하는 내용인데 계속 주시해야 겠네요.
    늘 즐거운 시간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려라꼴찌2009.08.27 20:45

    신기하네요...나쁜게 아니었으면 좋겠는데...

    • 프로필사진

      댓글을 통해서 아시는 분이 있었으면 했는데 없는 것을 보니 오염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달려라꼴찌님 행복한 밤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털보작가2009.08.27 21:16 신고

    오염으로 인해서 생긴 질병이 아니라면 좋겠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8.27 21:40

    숭어새끼들은요 민물에서 놀다가 바다로 나가면 생기는 현상이있어요
    사진으로봐서는 잘 모르겠어요 ^^

  • 프로필사진
    BlogIcon 탐진강2009.08.27 21:56 신고

    환경오염에 의한 것인지 다른 이유인지 궁금해집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8.28 00:16

    흠~정말 환경오염때문이 아니였음하네요..원래 그런거였음 좋겠어요..
    이유가 궁금하긴 하겠지만요~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입질의추억★2011.06.27 15:34 신고

    무릉도원님 안녕하세요~ 숭어 검색하다 우연히 들렀는데 무릉도원님 블로그가 나오네요 ^^;
    요즘 포스팅이 뜸하세요~ 잘 지내시는거죠? 안부 묻고 갑니다.
    참 그리고 제가 내일 숭어 관련하여 포스팅을 할게 있는데 위의 사진 두장 정도 사용해도 되죠? ^^
    출처 확실히 넣겠습니다. 보니깐.. 참숭어라서 하얄리는 없고 오염으로 인해 비늘이 일어난것으로
    보여집니다. 저도 100% 장담은 못드리지만 아마 오염으로 저리 된게 아닐까 생각되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