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 도심에서 자란 감자 씨알이 굵네....

2009. 7. 22. 15:40사진 속 세상풍경

아침부터 비가 내리려는지 잔뜩 흐렸다. 해수욕장이 개장된지도 20여일이 지났는데 날씨 때문에 아직 썰렁하다고 한다. 아마도 본격적인 피서는 아무래도 8월이 될듯 싶다. 오늘은 아침 일찍 양양으로 향했다. 국민은행 연수원을 지나 경찰서를 지나다 6차선 대로변 옆 텃밭에서 감자를 캐는 아주머니를 보았다. 아파트가 즐비한 도심에서 감자를 보는 것은 참 색다른 풍경이다.
강원도에서 감자를 많이 심는다고 하지만 요즘은 대관령등 고냉지에서 조차 감자를 심는 양이 줄어들고 있다고 한다.
가격이 떨어지고 농사를 짓는 노동에 비해 경제성이 떨어진다는 이유도 있고 감자의 소비가 예전같이 않기 때문이라고 한다.
지난번 찾아갔던 한 농가에서는 감자를 캘 때가 지났는데도 캐지 않아 잡풀이 무성한 것을 보았다. 
점점 재배면적이 줄어가는 감자를 도심에서 보니 정말 반가웠다.  


6차선 도로 건너편에는 아파트가 즐비하고 그 아래는 속초에서 유명한 먹거리촌이 자리하고 있다. 주변 환경이 그리 좋은 것도 아닌데 감자들의 씨알이 정말 굵다.


사실 이곳은 얼마있으면 농사를 지을 수 없는 곳이다. 현재 토지공사와 토지보상 협의가 진행되고 있는 곳이다. 속초시 조양동, 교동, 노학동 951,100㎡(288천평)에 신도시를 건설한다는 소야벌 택지개발 사업은 시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속초시가 강력하게 추진하고 있지만 현실에 맞지 않는 토지보상에 반발하는 주민들로 인해 난항을 겪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현재는 시세에 맞는 보상안을 제시한 상태에서 소야벌계획을 추진하고 있다는 소유주는 선대로 부터 물려받은 땅인데 어떤 경우라도 놓고 싶지 않은 마음이라고 한다.


감자밭 주인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다 눈에 띤 기형 감자 하나.....뒤를 보면 물개 같기도 하고 앞으로 보면 뒹그는 어린 강아지를 닮은 듯도 하다....파란 감자는 먹지 못하니 그냥 가져 가란다......생긴 것이 너무도 희안해 집으로 가져왔다.
주변에서 하나 둘 사라지는 땅......머지않아 이곳에 집들로 가득찰 것이라는 생각을 하니 먹지도 못할 시퍼런 감자지만 소중한 생각이 들었다.
  • 프로필사진
    Sun'A2009.07.22 15:58

    도심에서 감자를 보니 더 반가운 느낌들어요~^^
    마지막 감자모양이 왼쪽으로보면 물고기같고
    오른쪽은 거북이 같은데~~ㅋㅋ
    저는 그렇게 보여요..ㅎ
    여기도 하루종일 날씨가 흐려있어요..
    오후 잘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7.22 16:58 신고

      그런가요?....보는 사람의 관점에 따라 달라 보이긴 하네요...ㅎㅎ...선아님 오후 시간도 행복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려라꼴찌2009.07.22 16:17

    역시..
    강원도의 힘은...감자에서 나오는 것 같습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7.22 16:57 신고

      ㅎㅎㅎ...감사합니다...저도 힘있는 놈으로 봐주셔서요...남은 오후 시간도 행복하세요 달려라 꼴찌님...*^*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7.22 16:35

    감자 볶아서 반찬 만들면 겁나게 맛있는데...

    • 프로필사진
      BlogIcon 무릉도원2009.07.22 16:56 신고

      감자반찬은 물리지 않아서 좋다는 거...윤석구님은 아시나보네요....ㅎㅎㅎ...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악랄가츠2009.07.22 22:37 신고

    우와 감자가 실하네요~! ㅎㅎㅎ
    저 감자볶음, 감자탕, 찐감자~ 좋아하는데~! ㅎㅎㅎ
    아... 급 허기지는데요 ㅜㅜ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07.23 09:49

    감자캐기 체험 해보고싶어요..
    넘 잼있을것같은데..잘 보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