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건강음료 청국장과 강황가루

2010. 1. 5. 09:43세상 사는 이야기

나이가 들수록 가장 마음에 쓰이는 것이 건강이다.
나이를 떠나서 모든 사람들의 소원이 건강하게 살다 가는 것이겠지만 나이 사십이 넘고 이제 오십줄에 들어서니 더욱 건강 관리에 신경이 쓰이곤 한다.
지난 해도 무탈하게 지나간 것에 대해 감사한 마음으로 새해를 맞이 했는데 올 한 해도 내 가족과 또 모든 사람들이 건강했으면 하는 바램이 든다.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려면 가장 중요한 것이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사는 것이라고 한다.
여러가지 복합적인 요소가 있겠지만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늘 긍정적인 사고가 전제되어야 하고 그 속에서 마음의 평온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그리고 평소에 식습관 또한 중요한데 이미 서구화된 식단 때문에 비만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을 주변에서 많이 보곤 한다.
다행히 나는 이제껏 살아오면서 큰병을 앓아본 적이 없다.
타고난 건강체질은 아니지만 늘 건강을 챙기려고 평소에 노력을 많이 하는 편이다.
늘 걷는 것을 좋아하고 산을 오르는 것을 좋아하는데 이런 일상들이 건강에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
그동안 가장 건강을 위협하던 담배도 끊은 지 10년이 넘었고 술도 조금씩 줄여나가고 있다.
지난 연말 송년회도 줄이고 집에서 곰곰 생각해 보았다.
그동안 내가 건강을 유지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일까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그중 두드러진 것이 나만의 식단이 아닐까 생각된다.
그중 가장 오래된 식단은 바로 현미밥이다.
술을 좋아해 늘 위가 약했던 내게 처제가 권해준 것이 현미밥이었는데 처음 먹을 때는 까끌까끌해 먹을 수가 없었는데 차츰 습관이 되어 어느새 20년 넘도록 먹게 되었고 이제는 현미밥이 아니면 먹을 수 없을 정도가 되었다.
지금은 현미와 흑미 그외 24가지의 잡곡밥을 함께 섞어 먹는다.
두번째로 오래 먹은 것이 바로 구운 마늘이다.
처음 먹게 된 것은 이웃 아주머니 때문이었다.
우연하게 가족이 초대받은 저녁 식사에서 먹어본 구운 마늘의 맛에 반해서 시작된 것이 어느새 15년이 넘었다.
요즘 마늘이 건강에 좋아 즙과 환등 다양한 제품으로 출시되어 섭취하기 쉬워졌지만 예전에는 먹기 까다로운 식품이었다.
다양한 음식에 넣어서 먹었지만 마늘만 따로 요리해서 먹기 쉽지 않았다.


우연하게 아주머니에게서 배운 마늘 요리법은 요리라고 하기에는 너무나 간단했다.
그냥 마늘을 칼로 얇게 저며 들기름을 두른 프라이팬에 구워내면 끝이다.
들기름으로 구워 내면 마늘의 매운 맛이 사라지고 고소해져 그냥 먹기에도 좋고 된장에 살짝 찍어 먹으면 그 맛이 정말 일품이었다.


마늘을 싫어하는 아이들도 금새 입맛에 닿을 정도로 맛이 좋고 고소하다.
아침마다 마늘을 구워 먹는 습관을 들이니 밥 반찬 하나 덜어서 좋고 건강을 챙겨서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었다.
요즘은 맞벌이로 서로 바빠 마늘을 구워 먹지 못할 때는 마늘즙이나 환을 대용으로 먹고 있다.  


세번째 즐겨 먹는 것이 청국장 분말과 강황가루다.
청국장은 어릴 때 부터 즐겨먹는 음식이었지만 결혼 후에는 냄새 때문에 아이들이 싫어해서 요리해 먹기 쉽지 않았다.
그런데 청국장 분말을 알고 난 후 요구르트에 간편하게 타 먹게 되면서 지금껏 꾸준하게 먹고 있다. 
청국장을 좋아하는 이유는 술을 워낙 좋아하는데 늘 과민성 대장증세 때문에 고생을 했다.
술을 먹은 다음 날은 늘 변이 가늘거나 설사 때문에 고생을 했는데 청국장을 먹고 나면 금새 좋아지는 것을 느끼고 부터 날마다 한 컵씩 먹게 되었다.


강황가루는 근래에 함께 먹게 된 것인데 약 2년되었다.
프로그램 '생로병사의 비밀'을 통해서 처음 접했고 다양한 매체를 통해서 강황가루가 몸에 좋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강황은 생강과의 여러해살이풀인데 중국과 인도에서 많이 재배하고 한국 남해안에서도 오랜동안 재배하고 있었다고 한다.
 그동안 주로 카레의 재료로 이용해왔는데 요즘 웰빙 붐을 타고 재배면적이 늘어나고 소비도 급증하고 있다고 한다.
 
특히 위가 좋지 않아 현미밥을 먹어온 나는 항암작용과 상처치료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는 것을 알고 난 후 청국장 분말과 함께 먹게 되었다.
이상한 것은 청국장 분말만 요구르트에 타먹을 때 보다 오히려 맛과 향이 좋았다.
청국장만 먹을 때 텁텁함이 사라지고 톡 쏘는 맛이 일품이었다.

처음에는 티스푼으로 한 스푼을 넣어서 먹다 점차 양을 늘려 지금은 큰 수저로 반 스푼씩 넣어 먹고 있다.


라면을 끓여 먹을 때도 청국장과 강황가루를 넣어서 먹고 국을 끓일 때도 조금씩 넣어서 먹는다.
다만 아이들이 청국장을 싫어해서 함께 먹는 음식에는 강황가루만 조금씩 넣어서 먹고 내 국에만 따로 넣어서 먹기도 한다.
예전에 블로깅을 통해서 청국장이나 강황가루를 넣은 라면을 소개한 적도 있었는데 그때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기도 했다.


갑자기 몸이 아플 때 병원이나 약국을 찾아야 겠지만 평소 생활 속에서 건강을 지키려는 습관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느끼고 있다.늘 규칙적인 생활습관과 건강관리가 중요하겠지만 그와 더불어 아침 식사 후에 우유를 마시듯 먹는 요구르트와 청국장과 강황가루..그리고 구운 마늘과 현미잡곡밥이 바로 그동안 내 건강을 유지한 비결이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10.01.05 09:54 신고

    와우~ 일빠~
    그런데 강황가루가 무엇인지요~
    너무 무식해서 죄송혀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1.05 10:21

    친한 언니가 매일매일 타서 먹더라구요
    청국장 가루에 요그르트랑 같이..ㅎ
    강황가루도 좋구요
    생강과의 여러해살이풀..
    건강이 제일이죠..^^
    좋은하루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dentalife2010.01.05 10:57 신고

    아.. 그렇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저도 카레는 정말 좋아하는데 말이죠 ^^

  • 프로필사진
    BlogIcon 티런2010.01.05 12:27 신고

    저는 변비올때 한번씩 청국장을 우유에 타먹는데...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임현철2010.01.05 12:56 신고

    이런 비법 때문에 주량이 센 겁니까?
    새해 더욱 더 멋진 님을 뵐 수 있겟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유 레 카2010.01.05 13:04 신고

    무릉도원님 이거 완전 건강식이네요.
    강황가루와 청국장가루가 몸에아주 좋다고 하더라구요 ^^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1.05 15:11

    점점 나이 들수록 음식과 운동에 관심이 가더라구요.. 이제 건강생각할 나이가 됐나봐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0.01.05 17:34

    저도 강황가룽 한 두어 달 먹어봤는데, 톡 쏘는 맛이 자극적이라서 꽤 괜찮았습니다.
    요즘은 헛개먹느라고 강황을 잠시 뒤로 미뤘지요. ^^

  • 프로필사진
    BlogIcon 펨께2010.01.05 18:46

    아무래도 나이가 들면 건강에 제일 신경쓰이는것 같더군요.
    좋은 건강비법에 감사하며
    올해도 더욱 건강하시고 가정에 행운이 깃들기를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라이너스™2010.01.06 15:47 신고

    저도 요즘 청국장과 마늘을 볼떄마다 챙겨먹는답니다.
    냄새는 별로지만 건강을 위해.ㅎㅎ
    조금 늦었지만
    멋진한주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박씨아저씨2010.01.08 16:32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요~ 맨날 좋은것은 다드시공~ㅎㅎㅎ
    항상 건강 챙기십시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mami52010.01.08 20:50 신고

    어머나~ 청국장과 강황가루 요구루트에 넣어먹다니..^^
    청국장가루는 있으니 강황만 준비를해서 먹어봐야겠네요..
    근데 맛은 없을것 같은 예감이...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내영아2010.01.26 10:35

    강황이 좋다는 소리는 들었는데, 청국장과의 궁합이라..
    아는 분이 생콩을 먹고 있는데 좋다고 권유하시더군요.
    생콩은 저비용 고효과라나.. ㅎㅎ

  • 프로필사진
    어은형2011.07.01 11:30

    항암치료중인데 저한테도 도움되는 식단이네요 간단한요리법도 올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