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가장자리 이래서 싫다

2009. 12. 18. 09:47세상 사는 이야기

올해도 이사하려는 계획을 포기했습니다.
고등학교와 대학 다니는 아이들 학비 때문에 집을 사려는 것을 1년 더 보류하기로 했기 때문입니다.
올 연말에 다시 임대 계약을 앞두고 있는데 그동안 살면서 불편했던 일들을 1년간 더 겪어야 한다는 생각에 마음이 편치 않습니다.
제가 이곳에 이사온 것은 이제 3년째입니다.
지난 번에 살던 전세아파트가 갑자기 경매로 넘어가면서 부랴부랴 이곳으로 이사를 오게 되었는데 이것 저것 따질 겨를도 없이 이사를 오다 보니 아파트 맨 가장자리로 오게 되었습니다.
2000년 지은 아파트인 이곳은 처음에 임대아파트 였으나 지금은 분양이 거의 완료된 곳입니다.
15층 건물 중에 2층인데 살다보니 불편한 점이 한 두가지가 아니었습니다.
대부분 아파트에서 가장 많은 분쟁이 일어난다는 소음으로 여러차례 곤혹을 치르기도 했지만 윗층에 새로운 사람이 이사를 오고 난 후에는 많이 잦아들었습니다.
또 복도식이라 계단을 오르내리는 사람들의 발자국 소리와 떠드는 소리도 참을만 합니다.
그런데 가장 참기 힘든 것이 있습니다.
바로 벽면에 피는 곰팡이입니다.
아파트 맨 끝에 살다보니 여름철이면 습기가 차고 이슬이 맺히기 일쑤고 급기야 시커먼 곰팡이가 펴서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베란다의 다른 곳은 다 괜찮은데 유독 아파트 맨끝 벽면에만 검게 곰팡이가 피어있습니다.
이사올 때 청소하는 아주머니께 부탁해서 말끔히 청소를 하고 이사를 왔고 지난해에도 한 번 닦았는데 한철 지나면 금새 곰팡이가 핍니다.


15층에서 내려오는 듯한 배관이 베란다 끝에 있는데 시도때도 없이 물이 내려가는 소리가 정말 시끄럽습니다.
요즘 신축되는 아파트는 배관이 보이지 않게 시공을 한다고 하는데 이 아파트는 대부분의 배관이 겉으로 드러나 있습니다.
배관 사이에는 틈이 벌어져 있고 이런 틈 사이로 윗집 소음이 그대로 노출되기도 합니다.


가장 심한 곳은 역시 밖과 안이 맞닿아 있는 모서리 부분입니다. 거실과 방은 계단 때문에 외부와 맞닿아 있지 않아 곰팡이가 피지를 않는데 유독 베란다 오른쪽 끝부분만 검은 곰팡이가 심합니다.


닦아낸 곳 위로 시커먼 곰팡이 얼룩이 보기 흉합니다.
겨울에는 그나마 습기가 덜해 그나마 낫지만 문제는 여름입니다.
늘 축축하게 젖어있어 닦아 내도 얼마 지나지 않아 검게 변합니다.


알미늄 유리창문에도 곰팡이 얼룩이 끼었습니다.
해마다 되풀이되는 곰팡이 .....오래된 아파트 가장자리에 사는 사람들 대부분 벽면에 곰팡이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는 이야기를 자주 듣기는 했지만 이렇게 심한 줄은 몰랐습니다.
다시 청소를 하고 한 해를 더 견뎌야 한다고 생각하니 마음이 무겁습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12.18 10:04

    아이고~ 상황이 엄청 열악하네요.
    저희는 옆동의 한 가구가 동파사고가 났다고 난리네요.
    그 가구가 맨가장자리라서 그렇다고 하네요.
    내년에는 원하는 곳으로 이사가시기 바랍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Boramirang2009.12.18 10:05

    건설사들의 횡포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닙니다. 하자가 발생해도 처벌할 법적조치는 너무 미약한 현실이죠. 우리나라의 산업중에서 가장 취약하고 못된 버릇을 가진 곳이 건설사로 보셔도 무방 할 것입니다. 그나저나 서울은 추운데 동해안은 어떤지 모르겠습니다. 늘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12.18 10:29

    한여름엔 정말 곤욕스럽겠네요..
    시공이 너무 허술해요
    그쪽은 여기보다 더 춥겠죠~
    감기조심 하시고..
    따뜻하게 잘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유 레 카2009.12.18 10:35 신고

    제가 보기엔 벽에 습기 차는거 같네요.결로 인거 같기도 하고...
    아파트가 남향이 아닌가요?
    습기를 막는 방법은 단열이 되든가..환기가 되던가 하면 되는데...

    일단..단열을 한번 해보시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저녁노을*2009.12.18 10:48 신고

    노을이도 끝층이라 고민입니다.
    대충 하고 살긴해도 건강이 걱정되기도...

    잘 보고 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pennpenn2009.12.18 11:01 신고

    그렇군요~
    사람들이 소위 로열층을 선호하는 이유를 알만합니아.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12.18 11:43

    장마철과 겨울이는 결로가 많이 생기죠?
    참 아파트는 맘대로 수리하기가 힘들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9.12.18 12:40

    어머나 정말 속상하시겠어요... 소음과 곰팡이까지..일본도 습도가 높아서 곰팡이가 자주 피거든요 하지만 채광과 환기가 잘되면 무사시 넘어가는데....빨리 좋은 해결책을 찾으셨으면 좋겠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티런2009.12.18 12:57 신고

    결로현상.저희 본가도 저렇터군요.
    그나저나 걱정이 많으실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려라꼴찌2009.12.18 13:04

    우리집도 저렇다는 ㅠㅜ

  • 프로필사진
    BlogIcon 라이너스™2009.12.18 13:18 신고

    에고.. 저런 단점들이...
    제 기숙사 아파트도 저래요.ㅠㅠ

  • 프로필사진
    BlogIcon 테리우스원2009.12.18 16:36

    심각한 문제가 있는 곳이군요
    겨울이면 더 심할 텐데
    즐거운 시간으로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ㅡ행복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콤시민2009.12.18 17:20

    아아~ 2층..
    저희집은 3층에 있는데요, 바로 집 앞이 8차선 도로에요.
    보통때는 큰 도로에 있으니 늦은밤 귀가할때 덜 무섭고 안심되긴 하는데, 여름밤에 창문을 열어놓으면 넘넘 시끄러워서 스트레스 받더라구요.. 게다가 매연도 그렇구요 ㅜ 흑흑
    저희는 끝이 아닌 저층에 사는 고통이랄까요 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펨께2009.12.18 19:28

    저 정도로 심하게 곰팡이가 피다니....ㅊㅊㅊ
    문제가 아주 심각하네요.
    내년에는 꼭 원하시는 곳으로 이사하시길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털보작가2009.12.18 21:23 신고

    많이 불편하시겠군요.
    그런데 요즘 새아파트들은 단열이 잘되어서 괜찮답니다.
    저도 맨 가장자리 아파트에 사는데 전혀 불편을 못느끼거든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좋은사람들2009.12.19 08:53 신고

    아.. 아파트 가장자리는 저런 고충이 있군요.
    제방은 사방에서 한기가 내려온답니다. ㄷㄷ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