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태처럼 모든 것 다 비우고 싶어.............



황 태


       무릉도원

잊으라고 잊어버리라고
매서운 칼바람이 자꾸 몸을 흔드네
이미 푸른 바다 해금내 다 털어내고
더 이상 버릴 것 없다고 해도
이것 봐 여기 아직도 바다를 꿈구는 소금끼
이것 봐 여기 아직 산호를 그리는 검은 눈
이것 봐 여기 아직 해풍에 벌름거리는 코
가끔은 겨울비에 몸을 씻고
가끔은 폭설에 솜이불도 덮어보고
죽어서 이 무슨 호강이냐고
몸 구석구석 핥아대는 동풍
그래요 이제 그만하세요
다 비웠어요 정말 다 비웠어요
자 보세요 바람도 없이
사그락 사그락 몸 비비는 소리 들리지요
하늘을 향해 입을 쩍 벌리고
고래고래 소리치고 있는
푸른 동해 가는 길
용대리 황태


            공지사항


무릉도원의 세상 엿보기에 있는 글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상업적인 용도로 이용시에는 글쓴이의 허락을 받아야 합니다.
또 개인적인 용도로 펌할때는 꼭 출처를 밝히시기를 바랍니다.
이 블로그 내에 있는 정보는 상업적인 용도가 아닌
단순 정보제공을 위한 목적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만일 지적 재산권에 저촉되는 글이나 사진이 게재되었다면
미리 메일로 보내주시면 즉시 삭제하겠습니다.
댓글시 욕설이나 비방 악성 댓글은 사전통보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bada92@korea.com

신고